최민환 본업 나선다…FT아일랜드, 오늘(10일) '마중' 발매

밴드 FT아일랜드. / FNC엔터테인먼트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밴드 FT아일랜드가 16년 만에 대표곡 리메이크에 나선다.

FT아일랜드는 1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인기 네이버 웹툰 '낮에 뜨는 달' 컬래버레이션 음원 '마중 (2023)'을 발매한다.

밴드 FT아일랜드 / TOON STUDIO

'마중'은 FT아일랜드가 지난 2007년 발매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던 정규앨범 '치어풀 센서빌리티(Cheerful Sensibility)'의 수록곡이다. 빈틈없이 꽉 찬 악기 사운드와 파워풀하면서도 호소력 짙은 보컬은 16년이 지나 듣는 이들의 향수를 불러일으킬 전망이다. 특히 솔직하면서 애절한 가사가 이홍기의 한층 깊어진 목소리와 만나 원작의 매력을 극대화한다.

그동안 FT아일랜드는 '사랑하는 법을 몰라서' '바래' '한사람만' '윈드(Wind)' '세이지(Sage)' 등을 발매하며 독보적인 실력과 감성으로 사랑받았다. 이에 자신들만의 확고한 색채가 돋보이는 음악으로 리스너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FT아일랜드가 새롭게 들려줄 '마중'을 향한 궁금증이 더해진다.

한편 FT아일랜드 최민환은 지난 4일 그룹 라붐 출신 율희와 결혼 5년 만에 파경을 맞았다. 최민환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두 사람이 신중한 고민 끝에 이혼을 결정했고 이혼조정절차를 진행 중"이라며 "세 아이의 양육권은 최민환이 갖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