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시4' 남자 메기 입주…화가 겸 모델 이후신 강렬 등장 [MD리뷰]

  • 0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남자 메기가 등장해 단숨에 시그널 하우스의 공기를 바꿔놨다.

2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하트시그널4'에선 입주 3일차를 맞은 시그널 하우스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주미는 지인을 만나 첫인상이 제일 좋았던 사람으로 한겨레를 꼽았는데, 자꾸만 신경이 쓰이는 사람으로는 신민규를 말했다.

그런 와중에 신민규가 김지민을 학교 앞으로 데리러 가며 저녁 당번인 두 사람은 함께 귀가했고, 퇴근 후 혼밥을 한 이주미의 심기를 건드렸다.

시그널 하우스 앞으로 의문의 택배와 캐리어가 연이어 도착한 가운데 새로운 입주자의 등장 소식에 입주자들은 분주히 새단장에 나서며 긴장과 설렘을 동시에 드러냈다.

상남자 스타일의 남자 메기 이후신이다. 동굴 톤 목소리에 진한 카리스마를 풍긴 그는 31살에 직업은 화가, 프리랜서 모델로도 활동하고 있다. 기존 3명의 남자 입주자들과는 전혀 다른 분위기의 출연자다.

이날 러브라인 선택 결과 신민규, 한계레, 유지원이 각각 김지민, 김지영, 이주미를 선택하고, 뉴페이스 이후신의 선택도 이주미였다. 김지민, 이주미, 김지영은 각각 유지원, 신민규, 신민규에 마음을 드러냈다.

김지영의 대반전 선택에 추리단은 일동 얼음이 됐다.

[사진 = 채널A 방송 화면]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