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똥 묻은 팀'이 '겨 묻은 팀'에 경고? '1-5 대패 참사' 뮌헨 감독, "OT에서 모든 것을 보여줄게"

바이에른 뮌헨 토마스 투헬 감독./게티이미지코리아
바이에른 뮌헨 토마스 투헬 감독./게티이미지코리아
바이에른 뮌헨 토마스 투헬 감독./게티이미지코리아
바이에른 뮌헨 토마스 투헬 감독./게티이미지코리아
바이에른 뮌헨 선수단이 프랑크푸르트에 패한 뒤 경기장을 빠져나가고 있다./게티이미지코리아
바이에른 뮌헨 선수단이 프랑크푸르트에 패한 뒤 경기장을 빠져나가고 있다./게티이미지코리아

[마이데일리 = 노찬혁 기자] "지금 욕하는 건 아무 소용 없고, 올드트래포드에서 보여주겠다."

바이에른 뮌헨은 9일(이하 한국시각) 독일 프랑크푸르트의 도이치 방크 파크에서 열린 2023-2024 독일 분데스리가 14라운드에서 아인트라흐트 프랑크푸르트에 1-5로 대패했다. 

뮌헨은 마누엘 노이어, 알폰소 데이비스, 김민재, 다욧 우파메카노, 누사이르 마즈라위, 레온 고레츠카, 요슈아 키미히, 르로이 사네, 에릭 막심 추포모팅, 킹슬리 코망, 해리 케인이 선발로 나섰다. 최정예 선발 라인업을 내세운 것이다. 

뮌헨은 전반 12분 만에 오마르 마르무쉬에게 선제골을 내줬다. 오른쪽 측면에서 넘어온 크로스를 마즈라위가 확실하게 처리하지 못해 파레스 샤이비에게 공이 흘렀다. 샤이비의 슈팅이 골대를 맞고 나오자 마르무쉬가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골망을 갈랐다.

프랑크푸르트 선수단이 바이에른 뮌헨과 경기에서 골을 터트린 뒤 기뻐하고 있다./게티이미지코리아
프랑크푸르트 선수단이 바이에른 뮌헨과 경기에서 골을 터트린 뒤 기뻐하고 있다./게티이미지코리아
프랑크푸르트 안스가르 크나우프./게티이미지코리아
프랑크푸르트 안스가르 크나우프./게티이미지코리아

뮌헨은 동점골을 위해 맹공을 퍼부었으나, 오히려 프랑크푸르트에 추가골을 헌납했다. 전반 31분 안스가르 크나우프가 김민재를 벗겨냈고 패스를 받은 주니오르 디나 에빔베가 추가 득점에 성공했다. 5분 뒤에는 위고 라르손이 왼발로 슈팅까지 성공시키며 스코어는 순식간에 3-0이 됐다.

뮌헨은 전반 44분 키미히의 오른발 슈팅 득점으로 추격에 나섰다. 하지만 후반 4분 에빔베, 후반 14분에는 크나우프에게 연달아 실점을 하며 무너졌다. 결국 1-5로 대패하며 분데스리가 13경기 무패행진의 막을 내렸다. TSV 바이어 04 레버쿠젠만이 유일하게 분데스리가 무패행진을 달리고 있다. 뮌헨은 순위도 2위에 머물렀다.

뮌헨은 지난달 30일 코펜하겐과 2023-2024 UEFA 챔피언스리그 경기 이후 열흘 만에 경기를 치렀다. 당초 지난 라운드에 펼쳐질 예정이던 우니온 베를린과 분데스리가 경기가 폭설로 취소되면서 휴식을 가질 수 있었다. 하지만 오히려 경기력이 떨어지면서 시즌 첫 패배를 당했다.

경기 후 뮌헨의 평점은 형편없었다. 축구 통계 전문 사이트 '소파스코어'는 김민재에게 평점 6.2를 부여했고, 선제골의 빌미를 제공한 누사이르 마즈라위는 평점 5.9를 받았다. 5실점을 허용한 마누엘 노이어 골키퍼는 평점 5.6으로 양팀 최하 평점을 기록했다. 

바이에른 뮌헨 선수단이 프랑크푸르트에 대패한 뒤 관중들에게 인사하고 있다./게티이미지코리아
바이에른 뮌헨 선수단이 프랑크푸르트에 대패한 뒤 관중들에게 인사하고 있다./게티이미지코리아
프랑크푸르트 선수단이 바이에른 뮌헨과 경기에서 5-1로 승리한 뒤 기뻐하고 있다./게티이미지코리아
프랑크푸르트 선수단이 바이에른 뮌헨과 경기에서 5-1로 승리한 뒤 기뻐하고 있다./게티이미지코리아

뮌헨 토마스 투헬 감독은 독일 '스카이스포츠'와 인터뷰에서 "우리가 질만한 경기였다. 하지만 동시에 흥미로운 경기였다. 프랑크푸르트가 오늘 모든 걸 해냈다. 우리 xG 값(기대 득점)이 1.5골이었는데 5실점을 했다. 확실히 뭔가 이상한 경기였다"고 말했다. 

이제 뮌헨은 주중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최종전을 치른다. 지난 조별리그 1차전에서는 뮌헨이 맨유에 4-3으로 승리를 거뒀다. 그리고 뮌헨은 4승 1무로 이미 조 1위를 확정한 상황이기 때문에 로테이션을 돌릴 가능성이 높다. 

그러나 투헬 감독은 경기를 포기할 생각이 없는 것으로 보인다. 독일 '스포르트1' 케리 하우 기자는 투헬 감독의 인터뷰를 전했다. 투헬 감독은 "나는 우리 팀에 대한 믿음이 있다. 지금 모든 것을 이야기하는 것은 의미가 없다"며 "우리는 다가오는 올드트래포드 경기에서 보여줄 것이다. 그때 올바른 반응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한편, 맨유는 10일 열린 AFC 본머스에 0-3으로 완패했다. 맨유가 챔피언스리그 16강 진출 티켓을 따내기 위해서는 무조건 뮌헨과 경기에서 승리해야 하고, 코페하겐과 갈라타사라이가 무승부를 거둬야 한다.  

바이에른 뮌헨 토마스 투헬 감독./게티이미지코리아
바이에른 뮌헨 토마스 투헬 감독./게티이미지코리아
바이에른 뮌헨 토마스 투헬 감독./게티이미지코리아
바이에른 뮌헨 토마스 투헬 감독./게티이미지코리아
바이에른 뮌헨 토마스 투헬 감독./게티이미지코리아
바이에른 뮌헨 토마스 투헬 감독./게티이미지코리아

노찬혁 기자 nochanhyu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