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플러, 아시안 여자그룹상 "♥케플리언 덕분…내년에도 열심히 할 것" [2023 마마 어워즈]

그룹 케플러. / '2023 마마 어워즈(2023 MAMA AWARDS)' 방송 화면 캡처
그룹 케플러. / '2023 마마 어워즈(2023 MAMA AWARDS)' 방송 화면 캡처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그룹 케플러가 페이보릿 아시안 여자 그룹(Favorite Asian Female Group)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28일 오후 일본 도쿄 도쿄돔에서 '2023 마마 어워즈(2023 MAMA AWARDS)'가 개최됐다. 이번 '2023 마마 어워즈'는 28일과 29일 양일간 K-팝 시상식 최초로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다. 첫날인 '챕터 1(Chapter 1)' 호스트로는 지난해에 이어 가수 전소미가 나섰다.

그룹 케플러. / '2023 마마 어워즈(2023 MAMA AWARDS)' 방송 화면 캡처
그룹 케플러. / '2023 마마 어워즈(2023 MAMA AWARDS)' 방송 화면 캡처

이날 트로피를 받아 든 케플러는 "상을 받을 거라고 생각하지 못했는데 작년에 이어서 올해 수상을 하고 '마마 어워즈' 무대에 설 수 있게 되어서 너무 영광이고 감사드린다"라고 기쁨을 드러냈다.

이어 회사 식구들과 스태프들에게 감사 인사를 한 뒤 "케플리언(Kep1 ian, 팬덤명)이 있어서 우리 케플러가 힘이 날 수 있었다. 언제나 고맙다. 항상 옆에 있어주실 거죠? 너무 사랑한다"라고 팬들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또한 케플러는 일본어로도 "오늘 이렇게 '마마 어워즈' 스테이지에 설 수 있어서 굉장히 영광이다. 9명 모두 도쿄돔 스테이지에 설 수 있다는 걸 믿을 수 없었다"며 "이렇게 멋진 상을 주신 케플리언 덕분이라고 생각한다. 2023년 그리고 내년에도 열심히 할 테니 응원 부탁드린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2023 마마 어워즈'는 콘셉트로 '원 아이 본(ONE I BORN)'을 내세웠다.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세상 단 하나의 존재 '나(I)'와 '마마(MAMA)'가 만나 긍정적인 에너지를 통해 완벽한 '하나(One)'가 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첫째 날에는 아이앤아이(INI), JO1, 동방신기(TVXQ!), 싸이커스(xikers), 앤팀(&TEAM), 엔하이픈(ENHYPEN), 케플러(Kep1er), 스트릿 우먼 파이터2,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다이나믹듀오, 저스트비, 이영지, 트레저 등이 출연한다.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