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황후' 하지원, 지창욱 암살 실패…'통한의 눈물'

  • 0

[마이데일리 = 고향미 객원기자]하지원이 지창욱 암살에 실패했다.

19일 밤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극본 장영철 정경순 연출 한희 이성준)에서 원나라 황궁 무수리가 된 기승냥(하지원)은 타환(지창욱)이 대례식을 올린다는 소식에 암살을 계획했다.

수라간에서 칼을 훔친 기승냥은 타환의 심장에 칼을 명중시키기 위해 칼 던지는 연습을 하기 시작했다. 이어 칼에 뱀의 독까지 바르고 타환에게 복수할 날만을 손꼽아 기다렸다.

대례식 당일 기승냥은 타환이 자신의 근처로 다가오자 소매춤의 칼을 꺼내려 했지만 당기세(김정현)가 다가온 바람에 타환 암살에 실패했다.

이에 기승냥은 타환과 타나실리(백진희)의 모습을 노려보며 통한의 눈물을 흘렸다.

[지창욱 암살에 실패한 하지원. 사진 = MBC '기황후' 방송화면 캡처]

고향미 기자 catty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