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장훈, 재혼 계획 해명 "몇 년은 노력해 보고…안 되면 혼자 살 것" [동상이몽]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 서장훈 / SBS 방송화면 캡처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 서장훈 / SBS 방송화면 캡처

[마이데일리 = 노한빈 기자] 방송인 서장훈이 앞서 재혼 계획을 언급한 것에 대해 해명했다.

4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서장훈의 재혼에 대한 발언이 재조명됐다.

이날 코미디언 김숙은 서장훈이 재혼 계획을 고백한 것을 언급했다.

앞서 지난달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에 출연한 서장훈은 "아이는 하나 있었으면 좋겠다"며 "앞으로 한 3년 정도 본다. 3년 안에 승부를 한번 보고 안 된다면 혼자 사는 게 낫지 않을까 싶다"고 재혼에 대한 생각을 밝힌 바 있다.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 서장훈, 김구라 / SBS 방송화면 캡처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 서장훈, 김구라 / SBS 방송화면 캡처

이에 서장훈은 "앞으로 몇 년 동안 노력해 보고 그래서 안 되면 혼자 있는 게 낫지 않을까였다"라면서 "나이가 많이 들면 혼자 있는 게 낫지 않을까 했는데 앞 내용이 부각됐다"고 설명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2세가 언급되지 않았냐", "소개팅해 주겠다", "서장훈 씨가 인기가 많다"고 스튜디오가 들썩이자 MC 김구라는 "저도 재혼을 했지만 재혼하는 사람이 나이가 있으니 쑥스럽다. 재혼을 한다는 얘기는 인생의 벼랑 끝에 서서 선택을 하는 거다. 삼혼을 할 수는 없지 않냐"고 서장훈의 입장을 대변했다.

결국 서장훈은 "제가 알아서 살게요, 제발. 뭘 그렇게 궁금해하냐"고 폭발했고, 김구라는 "다시 한 번 말씀드리는데 재혼하는 건 쑥스럽다"고 이야기했다.

"결론은 내가 실수했다"는 서장훈은 "어디 가서 이런 얘기 입 밖에도 안 꺼낼 것"이라고 해 웃음을 안겼다.

노한빈 기자 beanhana@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