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수정 계속된 칭찬에…이동욱 "유튜브 없어졌으면 좋겠다" 왜? [마데핫리뷰]

보그 코리아 유튜브 영상 캡처
보그 코리아 유튜브 영상 캡처
보그 코리아 유튜브 영상 캡처
보그 코리아 유튜브 영상 캡처

[마이데일리 = 이예주 기자] 배우 임수정이 이동욱의 장점들을 알렸다.

28일 매거진 보그 코리아는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유튜브 싫어하는 유튜버(?) 이동욱의 유튜브 컨설팅이 듣고 싶다면? 절친 이동욱과 임수정의 폭신한 우정 테스트'라는 제목의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 이동욱은 임수정의 첫 인상에 대해 "조금 도도했다. 매체에서 봐온 모습도 있고, 내 마음속에 생각하던 모습도 있었다. 알고 봤더니 내가 상상한 그 모습이 맞더라. 오히려 도도한 게 약간 포장이었다. 실제로는 귀엽다"고 밝혔다.

이날 임수정은 이동욱에 대한 칭찬을 계속해서 이어갔다. 그는 이동욱에 대해 "처음부터 지금까지 항상 잘생겼다. 알면 알수록 눈에 보이지 않게, 또 다정하게 잘 챙겨준다"고 칭찬했다.

보그 코리아 유튜브 영상 캡처
보그 코리아 유튜브 영상 캡처

또 밸런스 게임을 진행하며 이동욱이 '500만 구독자 유튜버'와 '평범한 직장인' 중 '500만 구독자 유튜버'를 선택하자 "이동욱이 출연한 '핑계고' 영상을 봤다"며 "거기에 나오는 모습이 정말 진짜다. 평소에도 그렇게 말하고, 그렇게 앉아있다. 그래서 '아 정말 솔직하고 꾸밈이 없구나'라는 생각을 했다. 갖고 싶은 재능의 일부다"고 말했다.

끝으로 임수정은 영화 '싱글 인 서울'에서 이동욱이 맡은 '영호'에 대해 "현진이를 만나면서 따뜻하게 마음을 여는, 귀엽고 멋있는 캐릭터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개인적으로 그런 면들이 이동욱과 굉장히 닮았다고 생각하다. 이동욱은 알면 알수록 따뜻한 사람이다"라고 칭찬했다.

보그 코리아 유튜브 영상 캡처
보그 코리아 유튜브 영상 캡처

이에 이동욱은 민망해하며 "오늘 좋은 이야기를 너무 많이 들어서 너무 불편하다. 유튜브가 없어졌으면 좋겠다. 이런 걸 계속 찍어야 한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그러면서도 "감사하다"며 임수정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영화 '싱글 인 서울'은 29일 개봉한다. 혼자가 좋은 파워 인플루언서 ‘영호'(이동욱)와 유능한 출판사 편집장이지만 혼자는 싫은 ‘현진’(임수정)의 이야기를 담았다.

이예주 기자 yejule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