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수 20득점·강이슬 14득점' KB, BNK 썸 제압...'6연승+공동 1위' 두 마리 토끼 잡았다

청주 KB국민은행 스타즈 선수단./WKBL
청주 KB국민은행 스타즈 선수단./WKBL
청주 KB국민은행 스타즈 박지수./WKBL
청주 KB국민은행 스타즈 박지수./WKBL

[마이데일리 = 노찬혁 기자] 청주 KB국민은행 스타즈가 부산 BNK 썸을 꺾고 6연승을 달리며 공동 1위에 올랐다.

KB는 7일 청주체육관에서 열린 2023-2024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BNK 썸과 홈 경기에서 74-63으로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KB는 8승째를 챙기며 아산 우리은행 우리WON과 승률 0.889로 동률을 이루며 공동 1위로 뛰어올랐다. 6연승까지 달성하며 상승세를 유지 중이다.

반면, BNK 썸은 이날 패배로 3연패의 늪에 빠지며 4위 부천 하나원큐 추격에 실패했고, 시즌 7패째를 떠안으며 5위에 머물렀다.

KB는 박지수가 20득점 13리바운드 4어시스트로 맹활약을 펼쳤고, 강이슬이 14득점을 기록하며 박지수의 뒤를 받쳤다.

BNK 썸은 이소희가 홀로 23득점으로 분전했으나, BNK 썸의 득점 분포가 워낙 이소희에게만 집중돼 있던 것이 발목을 잡았다.

부산 BNK 썸 이소희./WKBL
부산 BNK 썸 이소희./WKBL

먼저 포문을 연 팀은 KB다. 1쿼터 KB는 박지수와 강이슬의 득점으로 먼저 앞서갔다. BNK 썸도 곧바로 반격에 나섰다. 이소희가 홀로 13득점을 기록, BNK 썸이 19-16으로 역전에 성공하며 1쿼터가 종료됐다.

리드를 내준 KB는 2쿼터 심성영의 활약을 앞세워 역전에 성공했다. 심성영은 2쿼터에만 3점슛 3개를 성공시키며 9득점을 기록했고, KB는 40-30으로 전세를 뒤집었다.

3쿼터에도 KB는 확실하게 분위기를 가져왔다. 초반 강이슬과 허예은이 연속으로 3점슛을 림에 집어 넣은 뒤 막판 3쿼터 허예은이 다시 한번 3점포를 터트려 57-44로 13점 차 리드를 안겼다.

3쿼터까지 잠잠했던 박지수는 4쿼터에 깨어났다. 박지수는 4쿼터 시작과 동시에 7득점을 연속해서 몰아넣었다. 이후 박지수는 4득점을 추가하며 4쿼터에만 11득점을 올렸고, KB는 박지수의 활약을 앞세워 1쿼터 이후 단 한 번도 리드를 내주지 않으며 승리를 완성했다.

청주 KB국민은행 스타즈 심성영./WKBL
청주 KB국민은행 스타즈 심성영./WKBL
청주 KB국민은행 스타즈 강이슬./WKBL
청주 KB국민은행 스타즈 강이슬./WKBL

노찬혁 기자 nochanhyu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