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예능

이찬원 "겁 많지만 앨범 100만장 팔 수 있다면 뭐든지 OK"[톡파원]

  • 0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트로트 가수 이찬원이 앨범 100만 장 판매를 위해서라면 뭐든지 할 수 있다고 밝혔다.

10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톡파원 25시'(이하 '톡파원')에서는 김숙의 스릴 넘치는 마카오 여행기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마카오 타워 최고층(61층. 상공 23m)에 오른 박예슬은 김숙에게 "이곳에서 타워 클라이밍, 워킹, 번지점프를 할 수 있다"고 알렸다.

이에 스튜디오에서 이를 지켜보던 김숙은 출연자들에게 "올라갔으면 저거 할 거야?"라고 물었고, 전현무는 "번지점프는 안 해. 죽어도 안 해"라고 기겁했다.

이어 이찬원 또한 기겁하며 "나는 다 못해"라고 털어놨고, 줄리안은 "이찬원은 엘리베이터 타는 것도 힘들 것 같다"고 예상했다.

그러자 이찬원은 "일단 올라가면서 지렸어(?) 나는"이라고 고백했고, 전현무는 "올라가면 앨범 판매 100만 장 달성?"이라고 물었다.

이를 들은 이찬원은 "100장?"이라고 솔깃해하더니 "어우 나 그러면 꼭대기까지 올라가지. 번지점프도 가능하다"고 즉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박예슬이 번지점프 하는 모습을 본 이찬원은 "진짜 존경스럽다. 나라면 앞뒤로 다 쌌을(?) 것 같아"라고 고백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톡파원 25시'는 CNN에 특파원이 있다면 우리에게는 톡파원이 있다! 생생한 세계 각국의 현지 영상도 살펴보고 화상앱을 통해 다양한 톡파원들과 깊이 있는 토크도 나눠보는 프로그램이다.

[사진 = JTBC '톡파원 25시' 방송 캡처]

고향미 기자 catty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