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예능

김민종 “김희철, 내 모창할 때마다 얼마나 고마운지” 재계약 제안 (‘이십세기 힛트쏭’)

  • 0

[마이데일리 = 임유리 기자] 김민종이 자신의 모창을 제일 잘하는 사람으로 김희철을 뽑으며 재계약 얘기를 꺼냈다.

25일 밤 방송된 케이블채널 KBS Joy 예능 프로그램 ‘이십세기 힛트쏭’은 90년대를 사로잡은 원조 청춘스타 김민종의 힛트쏭으로 꾸며졌다.

이날 4위는 김민종이 가수 은퇴 선언 후 1년 만에 복귀해서 발표한 ‘착한 사랑’이 차지했다.

이 곡에 대해 김민종은 “데모 테이프를 딱 듣는데 소름이…”라며, “이걸 안 하면 정말 한이 되겠다 싶었다. 그래서 나를 다시 무대에 설 수 있게 해준 곡이다”라고 털어놨다.

김민종의 대표곡이 된 ‘착한 사랑’에 대해 김민아는 “많은 분들이 모창으로 따라 했는데 개인적으로 제일 잘한다고 생각하는 분은 누구냐”고 물었다.

이에 김민종은 김희철을 꼽으며 “내 모창하는 걸 정말 여러 번 봤다. 그럴 때마다 내가 얼마나 고마운지”라며, “희철아, 넌 SM에 있어야 해. 영원히”라며 소속사 이사님의 면모를 드러냈다.

김희철은 “여기서 재계약 얘기를 하다니. 역시 이사”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 = 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 방송 캡처]

임유리 기자 imyo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