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걸그룹인데…' 다이아 솜이, 얼굴 막 쓰네
태연, 우울증 고백 "띠껍게 보지 마"
홍선영, 12kg 감량 근황…'깜짝이야'
유재석, 現아내는 아나운서·前여친은…
성관계 중 콘돔 뺀 男, 처벌 수위는
조현, 갈 데까지 간 노출 의상 '충격'
이강인, 앞머리 내리고 '소년美' 대폭발
BTS 보러 갔다가 감금·성추행까지? 팬들 분노
SK, FA 김광현과 85억원에 계약 체결
16-11-29 17:1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동현 기자] 김광현의 결정은 SK였다.

프로야구 SK 와이번스는 29일 FA 김광현과 4년, 85억원(계약금 32억원, 연봉 53억원)에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SK는 "김광현은 계약 전까지 메이저리그 진출에 대해 고민해 왔으며, SK는 본인의 의사를 존중하되 메이저리그에 진출하지 않으면 SK에 남길 권유하며 상호 공감대를 형성해 왔다"고 전했다.

김광현은 지난 2007년 1차 지명으로 SK에 입단, 10년간 통산 242경기 출장, 평균자책점 3.41, 108승 63패 2홀드, 1,146탈삼진을 기록했다.

특히 SK에서만 뛴 선수로서는 역대 최초로 100승(KBO리그 좌완 투수로
는 역대 3번째)을 기록하는 등 7차례에 걸쳐 두 자리 수 승수를 기록하며 SK의 대표적인 프랜차이즈 스타로 자리매김했다.

또한 2008년 프로야구 최우수선수(MVP) 및 투수 골든 글러브, 다승왕, 탈삼진왕, 2009년에는 최우수 평균 자책점 및 승률왕, 2010년 다승왕을 차지했으며, 국가대표로 활동하며 2008년 베이징 올림픽 금메달, 2009년 WBC 준우승, 2014년 인천아시안게임 금메달을 획득하는데 기여하는 등 KBO리그 최정상급 좌완투수로서의 커리어를 쌓아왔다.

계약을 마친 김광현은 "비교 불가한 소속감과 안정감이 SK와 계약하게 된 주요인이다. 오프시즌 동안 성실히 개인 정비를 마치고 더욱 강해진 모습으로 돌아오겠다. 늘 조건 없는 응원을 보내주시는 팬들께 진심으로 고개 숙여 감사 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SK는 김광현 FA 계약 소식과 함께 팔꿈치 검진 소식도 전했다. SK는 "김광현이 12월 5일 일본 미나미공제병원에서 올해 시즌 중 부상으로 불편함을 느꼈던 팔꿈치 상태를 정밀 검진할 예정이다"라고 설명했다.

[SK와 85억원에 계약한 김광현. 사진=마이데일리DB]

현직 프로야구 선수, 대리기사 성추행으로 입건 고동현 기자 kodori@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홍선영, 12kg 감량성공…"핼쑥해졌어"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트로트 가수 홍진영의 언니 홍선영이 12kg 감량 사실을 밝혔다. 16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홍진영과 홍선영이 다이어트에 관한 이야기를 나누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두 사람은 배를 타고 여...
종합
연예
스포츠
다이아 솜이·은채, 예정에 없던 노래+춤 시...
NCT 태용, 게임에서 튀어나온 듯 '조각같은 외모' [MD동영상]
이강인 "누나에게 소개팅? 전세진·엄원상, 나머진 다 비정상" 폭소 [MD동영상]
'슈퍼히어러' 강타 "다른 예능은 힘들어, 내가 노잼"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유기견인 줄 알았는데 곰!" 말레이시아 가수, 불법사육 혐의 체포 [해외이슈]
태런 에저튼 ‘로켓맨’, 게이 성행위 다룬 최초의 메이저 스튜디오 영화[해외이슈]
‘보헤미안 랩소디’ 브라이언 싱어, ‘미성년 동성 성추문’ 1억8천만원에 합의[해외이슈]
소문난 앙숙 테일러 스위프트·케이티 페리, “마침내 평화”…화해했다[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