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촌스러운 게 뭐예요?'…치어리더, 따라 입고 싶은 복고룩
전소민 "남녀 혼숙, 술 한잔 하다보면…" 폭탄발언
'연봉 얼마길래'…기안84, 작업실 규모·多직원 공개
임수향 "화장실 앞서 키스하는 연예인 커플 목격"
'다이어트 그만!'…AOA 지민, 점점 말라가는 몸매
최준희, 과거 일진?…학폭 피해자에 사과 방송
'혼혈 의심되네'…있지 유나, 서구적인 이목구비
'완전 근육질이야'…김경화, 쩍 갈라진 허벅지
SK, FA 김광현과 85억원에 계약 체결
16-11-29 17:1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동현 기자] 김광현의 결정은 SK였다.

프로야구 SK 와이번스는 29일 FA 김광현과 4년, 85억원(계약금 32억원, 연봉 53억원)에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SK는 "김광현은 계약 전까지 메이저리그 진출에 대해 고민해 왔으며, SK는 본인의 의사를 존중하되 메이저리그에 진출하지 않으면 SK에 남길 권유하며 상호 공감대를 형성해 왔다"고 전했다.

김광현은 지난 2007년 1차 지명으로 SK에 입단, 10년간 통산 242경기 출장, 평균자책점 3.41, 108승 63패 2홀드, 1,146탈삼진을 기록했다.

특히 SK에서만 뛴 선수로서는 역대 최초로 100승(KBO리그 좌완 투수로
는 역대 3번째)을 기록하는 등 7차례에 걸쳐 두 자리 수 승수를 기록하며 SK의 대표적인 프랜차이즈 스타로 자리매김했다.

또한 2008년 프로야구 최우수선수(MVP) 및 투수 골든 글러브, 다승왕, 탈삼진왕, 2009년에는 최우수 평균 자책점 및 승률왕, 2010년 다승왕을 차지했으며, 국가대표로 활동하며 2008년 베이징 올림픽 금메달, 2009년 WBC 준우승, 2014년 인천아시안게임 금메달을 획득하는데 기여하는 등 KBO리그 최정상급 좌완투수로서의 커리어를 쌓아왔다.

계약을 마친 김광현은 "비교 불가한 소속감과 안정감이 SK와 계약하게 된 주요인이다. 오프시즌 동안 성실히 개인 정비를 마치고 더욱 강해진 모습으로 돌아오겠다. 늘 조건 없는 응원을 보내주시는 팬들께 진심으로 고개 숙여 감사 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SK는 김광현 FA 계약 소식과 함께 팔꿈치 검진 소식도 전했다. SK는 "김광현이 12월 5일 일본 미나미공제병원에서 올해 시즌 중 부상으로 불편함을 느꼈던 팔꿈치 상태를 정밀 검진할 예정이다"라고 설명했다.

[SK와 85억원에 계약한 김광현. 사진=마이데일리DB]

현직 프로야구 선수, 대리기사 성추행으로 입건 고동현 기자 kodori@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영자 심쿵한 정우성 특급매너…영화찍나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배우 정우성이 이영자의 마음을 흔들었다. 16일 밤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배우 정우성과 만난 개그맨 이영자와 송성호 매니저 등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영자가 추천한 낙지집에서 먼저 그를 기다리고 있던 정우성은 '2018 MBC 연예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한 이영자에게 꽃다발을 선
종합
연예
스포츠
이하늬 "'극한직업' 천만배우…감사하고 얼떨떨"
위키미키 유정, 졸업식 현장 '깜찍 가득'
'극한직업' 주역들이 선보인 센스만점 '4행시'
남상미 "난 인싸 아닌 아싸"…왜?
'미추리2'
더보기
더보기
벤 애플렉, '배트맨' 하차 이유 솔직하게
밝혔다
'너의 이름은' 할리우드 실사판 감독,
'500일의 썸머' 마크 웹 확정
'겨울왕국2' 예고편 조회수 역대 애니메이션
최고, '인크레더블2' 넘었다
'캡틴 마블' 북미 오프닝 1억불 전망,
'아이언맨'·'블랙팬서'이어 세 번째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