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강백호, 4안타 폭발…부담감 덜고 펄펄 날았다
'올림픽 참사' 한국축구, 결과보다 과정이 문제
미스맥심 이아영 "이혼·직업 편견, 많이 데였다"
레드벨벳 완전체 컴백, 아이린 "쉬는동안…"
'완벽 그 자체'…훨훨 난 신재환의 금빛 연기
박군, 장윤정에게 고마움 고백 "어려울 때…"
김경아, 부부싸움 후 시父에게 들은 말 '눈물'
유세윤 "왜 나만…" 부모님 이혼 상처 고백
'메시 FK 선제골' 아르헨티나, 칠레와 1-1 무승부
21-06-15 08:5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 메시가 프리킥 골을 터트린 아르헨티나가 코파아메리카 첫 경기를 무승부로 마쳤다.

아르헨티나는 15일 오전(한국시간) 브라질 리우 데 자네이루에서 열린 2021 코파아메리카 A조 1차전에서 칠레와 1-1로 비겼다. 아르헨티나는 이날 경기에서 메시가 선제골을 터트렸지만 무승부로 경기를 마쳤다.

아르헨티나는 칠레를 상대로 라우타로 마르티네즈가 공격수로 나섰고 메시와 곤잘레스가 측면 공격을 이끌었다. 로 셀소, 파레데스, 데 파울은 중원을 구성했고 타글리아피코, 오타멘디, 콰르타, 몬티엘은 수비를 맡았다. 골문은 에밀리아노 마르티네즈가 지켰다.

양팀의 맞대결에서 아르헨티나는 전반 33분 메시가 선제골을 터트렸다. 페널티지역 정면 외곽에서 얻은 프리킥 상황에서 메시가 왼발로 감아찬 슈팅은 골문 구석으로 들어갔다.

전반전을 뒤지며 마친 칠레는 후반 12분 바르가스가 동점골을 기록했다. 페널티지역 볼 경합 상황에서 비달이 아르헨티나의 타글리아피코에 걸려 넘어졌고 주심은 페널티킥을 허용했다. 키커로 나선 비달의 오른발 슈팅이 크로스바를 맞고 나오자 바르가스가 재차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골망을 흔들었다.

아르헨티나는 동점골 허용 후 디 마리아, 팔라시오스, 아구에로 등을 잇달아 교체 투입해 공격의 고삐를 늦추지 않았지만 더 이상 골을 터트리지 못했고 양팀의 경기는 무승부로 마무리 됐다.

[사진 = AFPBBNews]
김종국 기자 calci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미스맥심 이아영 "이혼·직업 편견에…"
[마이데일리 = 오윤주 기자] 남성 잡지 모델 미스 맥심 이아영이 힘들었던 속마음을 토로했다. 1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MBN '돌싱글즈' 4회에서는 이아영과 추성연의 데이트가 그려졌다. 이날 함께 차에 올라탄 이아영과 추성연은 여수를 향해 출발했...
종합
연예
스포츠
'컴백' 골든차일드, 가요계 판도 뒤집는다 '...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브리트니 스피어스, 상의 노출 사진 벌써 4번째 “무슨 일?”[해외이슈]
‘제니퍼 로페즈♥’ 벤 애플렉, 카지노서 목격 “도박중독 못 벗어나”[해외이슈]
“572억 날렸다” 스칼렛 요한슨, 디즈니 고소…왜?[해외이슈]
인기 래퍼 “에이즈 걸리면 죽는다”, 동성애자 엘튼 존 “충격”[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