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반백수 생활, 16kg 쪄" 케이윌 근황…깜짝
송승헌 "서지혜, 김태희보다…" 미모 극찬
당당 고백…지상렬·조수희, 커플 성사될까
조권 "군복무 당시 母 피부암, 김혜수 덕에…"
SF9 다원, 무성의 릴레이댄스 사과 "경솔"
설하윤 '썩어버릴 관계' 글 사정 알고보니
이윤지, 둘째딸 수중분만 과정 최초 공개
누구?…송창의, 걸으며 방귀까지 '아내 질색'
.
'프로듀스X101' 조작 논란에도 엠넷 입장無
19-07-22 09:3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명희숙 기자] 케이블채널 엠넷 '프로듀스X101'이 종영 이후에도 연일 조작 논란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 19일 '프로듀스X101'에서는 그룹 엑스원(X1)이 최종 데뷔조로 발탁됐다. 이날 생방송 문자 투표수는 140만 표를 돌파했으며 특히 X멤버인 이은상은 신설된 룰인 누적투표수로 엑스원에 합류했다.

방영 이후 각종 온라인 커뮤티니와 SNS에는 '프로듀스 X 101' 득표수 조작 의혹이 제기됐다. 파이널 생방송 문자투표 득표가 공개된 것을 기반으로 구체적 수치 등에 대한 문제를 제기했다.


특히 1위부터 20위까지 연습생들의 득표수가 특정 순위별로 일정하게 반복된다는 것. 2만9978표, 11만9911표, 7494~7495표인 경우가 여러번 반복되는 것에 대해 조작 가능성을 제기했다.

'프로듀스X101' 갤러리는 20일 "'프로듀스X101'의 생방송 투표 결과 조작 의심에 대해 엠넷 측의 해명을 요구한다"고 주장했다.

현재 엠넷 측은 이와 관련한 공식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사진 = 엠넷, 온라인 커뮤니티 제공]
명희숙 기자 aud666@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원희, 아픈 가족사 최초 고백 '눈물'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방송인 김원희가 아픈 가족사를 고백했다. 14일 밤 종합편성채널 MBN '모두의 강연, 가치 들어요'가 첫 방송됐다. '가치 들어요'는 마음의 힐링과 지식을 함께 채울 수 있는 쌍방향 콜라보 강연쇼다. 이날 방송에는 4남매를...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美 대선 출마 선언 카니예 웨스트 “양극성 장애 앓아, 부인 킴 카다시안도 걱정”[해외이슈]
톰 행크스 “마스크 안쓰고 손을 씻지 않으면, 당신을 존중하지 않겠다”[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