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걸그룹인데…' 다이아 솜이, 얼굴 막 쓰네
태연, 우울증 고백 "띠껍게 보지 마"
홍선영, 12kg 감량 근황…'깜짝이야'
유재석, 現아내는 아나운서·前여친은…
성관계 중 콘돔 뺀 男, 처벌 수위는
조현, 갈 데까지 간 노출 의상 '충격'
이강인, 앞머리 내리고 '소년美' 대폭발
BTS 보러 갔다가 감금·성추행까지? 팬들 분노
"이천웅 주루미스, 심판을 봤어야" 류중일 감독의 아쉬움
19-06-12 16:5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잠실 윤욱재 기자] "심판을 봤어야 했다"

류중일 LG 감독이 주루플레이에서 실수를 범한 이천웅의 플레이에 아쉬움을 드러냈다.

이천웅은 지난 11일 잠실 롯데전에서 9회말 선두타자로 나와 좌전 안타로 출루했고 정주현의 투수 희생번트로 2루에 안착했다. 여기에 김현수가 우측으로 타구를 보냈고 우익수 손아섭이 몸을 날렸지만 안타로 이어졌다.

하지만 이천웅은 3루로 가지 않고 2루로 귀루했다. 타구가 아웃이라고 판단한 것이다. 결국 후속타 불발로 끝
내기 찬스를 놓친 LG는 연장 12회 1-1 무승부로 만족해야 했다. 이천웅이 최소 3루에 들어갔다면 상대 수비진이 받는 압박은 더 심했을 터. LG로서는 아쉬움이 남는 장면이었다.

류중일 감독은 12일 잠실 롯데전을 앞두고 전날에 벌어진 이천웅의 주루플레이에 대한 이야기가 나오자 "이천웅의 주루 미스다. 애매한 타구일 때는 심판을 봤어야 했다"라고 말했다. 타구를 직접 보고 판단하는 것이 아니라 심판의 판정에 따라 움직여야 한다고 강조한 것이다. 오랜 기간 주루코치를 했던 류 감독이기에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상황이다.

사실 LG에게는 또 한번의 기회가 있었다. 바로 연장 12회말 토미 조셉이 우전 안타로 치고 나가면서 포문을 연 것. 채은성의 타석 때 LG 벤치는 주자를 안전하게 2루로 보내는 번트 작전보다는 강공으로 맡겼다. 결과는 좋지 않았고 경기는 1-1 무승부로 끝났다. 류 감독은 "12회에 번트 생각은 없었다"라고 고개를 저었다. 중심타선에 위치한 선수이기에 믿음을 보였다는 결론이다.

[이천웅. 사진 = 마이데일리 DB] 잠실 = 윤욱재 기자 wj3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홍선영, 12kg 감량성공…"핼쑥해졌어"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트로트 가수 홍진영의 언니 홍선영이 12kg 감량 사실을 밝혔다. 16일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홍진영과 홍선영이 다이어트에 관한 이야기를 나누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두 사람은 배를 타고 여...
종합
연예
스포츠
다이아 솜이·은채, 예정에 없던 노래+춤 시...
에이프릴 예나·레이첼·채경 '2019 게임돌림픽을 빛낸 청순미' [MD동영상]
NCT 태용, 게임에서 튀어나온 듯 '조각같은 외모' [MD동영상]
이강인 "누나에게 소개팅? 전세진·엄원상, 나머진 다 비정상" 폭소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해커에게 협박당한 벨라 손, 스스로 누드사진 SNS 공개[해외이슈]
"유기견인 줄 알았는데 곰!" 말레이시아 가수, 불법사육 혐의 체포 [해외이슈]
태런 에저튼 ‘로켓맨’, 게이 성행위 다룬 최초의 메이저 스튜디오 영화[해외이슈]
‘보헤미안 랩소디’ 브라이언 싱어, ‘미성년 동성 성추문’ 1억8천만원에 합의[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