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韓 치어리더 미모가 이 정도'
도쿄돔 시선 싹쓸이
박나래 "충재씨와 개인적으로
연락하는 사이" 헉!
"너 변태야" 강다니엘 어머니,
아들에 폭탄 발언
"너무 비싸 손떨렸다"
'나혼자' 전현무 재킷 가격이…
'고급 섹시란 이런 것'…이하늬,
독보적인 고혹美
'패여도 너무 패였어'…서예지,
과감한 V라인 드레스
신정환 "탁재훈, 결혼 전 스타
J양과…" 폭로
'살짝 보이니 더 눈이가네'…티파니, 은근한 섹시 노출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호텔레지던스 850실 오늘(23일)부터 본격 분양
17-03-23 10:3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지은 기자] 서울에 사는 최00씨는 올해 휴가지를 제주도로 결정하고 호텔을 알아보고 있다. 최 씨는 부모님과 아이도 함께 하는 여행이니 만큼 공항에서도 가깝고 가족 모두가 편안하게 쉬면서 제주도의 정취를 여유롭게 느낄 수 있는 곳을 찾고 있다.
최씨는 고민 끝에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를 택했다. 제주에서 가장 높은 객실에서 바다와 한라산을 그림처럼 즐길 수 있고, 글로벌 레스토랑과 디자이너 부띠끄도 있어 온 가족이 즐겁게 휴가를 즐길 수 있을 것이라 여겼기 때문이다.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관계자는 23일 “중국 최대 부동산개발사인 녹지그룹과 종합여행기업인 롯데관광이 시행하고, 세계 1위 건설사인 중국건축이 시공하는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다”고 밝혔다.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는 최고 38층 규모의 트윈타워로 5성급 호텔 750실, 호텔 레지던스 850실로 구성됐다. 그 중 오늘(23일) 호텔 레지던스 타워에 위치한 스탠다드 스위트(전용면적 65㎡) 802실과 프리미어 스위트(전용면적 130㎡) 48실을 분양한다. 전 객실이 8층(62m) 이상의 높이에 위치하며, 폭 5m x 높이 2.7m 이상의 대형 창을 설치해 제주 바다와 한라산의 아름다운 자연을 만끽할 수 있다.

또한 모든 객실은 세계 15개국에 21개의 지사를 둔 인테리어 설계회사 HBA(Hirsh Bender Associates)가 맡았다. HBA가 최신 트렌드를 반영해 소비자가 다시 찾을 수 있는 품격 높고 여유로운 객실을 구현했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관계자에 따르면 모든 객실은 개방감을 중시하는 소비자 니즈에 맞춰, 현관부터 침실 및 거실까지 모두 개방된 오픈 콘셉트 설계를 도입했다. 또한 효율적인 가구 배치를 통해 이용객이 여유로움과 편안함을 느낄 수 있도록 했다.

마감재도 눈에 띈다. 트렌드를 반영해 침실과 거실에 원목마루를 사용해 고급스러우면서도 편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욕실 및 냉장고 수납장엔 고급 천연 대리석을 사용해 품격 높은 실내 분위기를 연출했다. 뿐만 아니라 삼성전자 75인치 스마트 TV를 전 객실에 비치해 보다 스마트한 환경을 완성했다.

분양관계자는 “드림타워는 롯데관광개발과 그린랜드센터제주(유)가 공동시행하고, 중국건축고분(유)이 준공해 최고 시설을 갖춘 복합리조트라고 자부할 수 있다”며 “수분양자는 20년간 5% 확정수익(연 24일 무료 숙박 선택 시)을 보장받는다. 객실을 사용하지 않을 경우 연 6% 확정수익으로 지급받거나 객실 정상요금에서 40% 할인된 금액으로 연간 60일간 사용할 수 있다”고 전했다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의 견본주택은 서울 성수대교 남단 삼원가든 맞은편인 강남구 언주로 832에 있다.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는 오는 2019년 9월 완공될 예정이다.

[사진 = 롯데관광 제공]
김지은 기자 kkelly@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회원가입 | 운영원칙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너 변태야" 강다니엘母,아들에 폭탄발언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대세 아이돌그룹 워너원 강다니엘이 어머니와 데이트를 했다. 17일 밤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워너원고 : 제로베이스'(이하 '워너원고')에서 강다니엘 모친은 "생각 안 나? 중학교 1학년 들어가면서 '전교 1등 해서 엄마 기쁘게 해드릴게' 했던 거"라고 물었다. 이에 강다니엘은 "났다. 지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박신혜, 인형같은 비주얼에 '심쿵'
황치열, 한류엑스포 홍보대사 위촉
사무엘 '캔디', 열여섯 답지 않은 노련미
이승기, 전역 후 첫 나들이 '여유있는 손인사'
'워너원고'
더보기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韓 치어리더 미모가 이 정도'…도쿄돔 시선
'중국판 송혜교' 여배우 장위치, 지난달 쌍둥이 출산
'록키' 실베스터 스탤론 "1986년 보디가드와 함께 16세 소녀 성폭행"
DC '저스티스 리그' 북미 오프닝, 1218억원에 그칠 전망
톰 크루즈,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 신작 출연 검토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