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영끌' 설현, 시선 강탈하는 깊은 가슴골
곽정욱 ,과거 SNS 화제…'누나가 여보됐네'
강호동, 힘으로 도발하는 후배에 보인 반응
박기량·안지현, 동료들 굴욕 주는 '비주얼 투톱'
'뒤가 뻥'…리사, 섹시미 뿜뿜 아찔 뒤태
"바닥에 굴러"…강형욱 개물림 사고 전말 '끔찍'
'비집고 나오겠네'…치어리더, 솟아오른 볼륨
자꾸 명품만 사는 전현무, 전문가 일침에…
'3경기 1골' 브라이튼 "손-케 조합 토트넘보다 많은 골 넣어 괜찮아"
21-12-03 07:2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 브라이튼 호브&알비온의 포터 감독이 최근 부진에도 토트넘보다 많은 골을 넣은 것을 위안으로 삼았다.

브라이튼은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 4승7무3패(승점 19점)의 성적으로 리그 9위를 기록 중이다. 브라이튼은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 14경기를 치르는 동안 13골을 넣어 경기당 1골이 되지 않는 빈약한 득점력을 보이고 있다. 특히 최근 3경기에서 1골에 그친 브라이튼은 리그 9경기 연속 무승의 부진을 이어가고 있다.

브라이튼의 포터 감독은 3일 영국 브라이튼&호브 인디펜던트를 통해 팀 득점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포터 감독은 "울버햄튼의 경기 방식을 좋아하지만 우리는 울버햄튼보다 많은 골을 넣었다"며 특히 "토트넘은 공격진에 케인과 손흥민을 보유하고 있지만 우리는 토트넘보다 많은 골을 넣었다"고 전했다. 이어 "프리미어리그에서 상위 4팀을 제외하면 모든 팀들이 골득실에서 마이너스를 기록하고 있다. 그것은 프리미어리그에서 득점하는 것이 쉽지 않다는 것을 이야기한다. 승리를 하는 것도 쉽지 않다"며 "우리는 승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선 첼시(+27) 맨체스터 시티(+21) 리버풀(+31) 웨스트햄 유나이티드(+8) 등 4위권 이내에 위치한 팀들만 골득실에서 플러스를 기록하고 있다. 반면 나머지 16개 팀 중에선 울버햄튼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0)을 제외하면 모든 팀들이 골득실에서 마이너스를 기록 중이다.

토트넘은 3일 열린 브렌트포드전에서 손흥민의 리그 5호골과 함께 2-0 승리를 거뒀다. 토트넘은 브렌트포드전 승리로 리그 6위로 올라섰지만 올 시즌 13골을 기록해 리그 최소 득점 3위를 기록하고 있다. 13골을 넣고 17골을 실점한 토트넘은 골득실에서 여전히 마이너스를 기록하고 있다.

[사진 = AFPBBNews]
김종국 기자 calci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강호동,힘으로 도발하는 후배에 보인 반응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개그우먼 김민경이 방송인 강호동에게 힘으로 도발을 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슈퍼 DNA 피는 못 속여'(이하 '피는 못 속여')에서 김민경은 "내가 마흔 살에 운동을 처음 경험했는데 그때 내가 레그프레스...
종합
연예
스포츠
'활동 중단' 송지아 "후회하고 반성 중…가...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또 디카프리오가 찍어줬나” 23살 연하 카밀라 모로네 아찔한 비키니 몸매[해외이슈]
“‘스파이더맨:노웨이홈’ 출연 2년 동안 속인게 재미있어”, 앤드류 가필드가 알린 사람은?[해외이슈]
“8살때부터 사랑해도 성격 다르면 이혼”, 아쿠아맨 파경 이유 밝혀졌다[해외이슈]
봉준호 존경하는 금수저 출신 25살 톱모델, “술 끊었다…정서적으로 불안해”[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