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김영란 "내 텃세로 문숙 하차라니…" 눈물
곽정은 "연애 궁금하지 않아…상처 多"
박선주, 강레오와 별거 이유는 '딸' 왜
박성광♥이솔이 "임신 목표" 계획 공개
박신영, 오토바이 사망사고 연루→사죄
"연정훈 父, 만취해 막말하는 작가에게…"
구혜선 "타인의 평가 두려워 말길" 소신 발언
딘딘, 부모님께 억대 차 선물…효도 플렉스
.
상주상무, 'FA컵 통해 신병 기량 점검'
20-07-13 17:5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상주상무가 포항과 FA컵 8강행 티켓을 두고 단판승부를 펼친다. 김태완 감독은 FA컵을 신병 선수들의 기량을 점검하는 기회로 삼을 생각이다.

상주는 오는 15일 오후 7시 상주시민운동장에서 포항과 2020 하나은행 FA컵 4라운드를 치른다. 포항은 FA컵에서 총 4회 우승, 3회 준우승의 기록을 보유한 명문 팀이다. 상주는 우승, 준우승의 기록은 없지만 2014년과 지난해 두 차례 4강에 진출하는 저력을 보였다.

올해 FA컵에서 상주는 신병 선수들을 주축으로 더 높은 비상을 꿈꾼다. 지난 1일 열린 FA컵 3라운드에 출전한 14기 신병 선수들이 FA컵 8강 진출을 위해 또 한번 호흡을 맞춘다. 박동진은 지난 경기에서 멀티골을 기록해
상주의 16강행을 견인하며 팀에 녹아든 모습을 보였다. 이번 포항전서는 박동진을 비롯해 신병 선수들에게 김태완 감독이 거는 기대감이 크다.

김태완 감독은 “한 선수에게만 기대를 하지는 않는다. 지난 경기서 좋은 모습을 보였던 박동진 뿐 아니라 허용준과 오현규 등 뛰어난 공격 자원이 많다. 또한 기존 소속팀에서 입대 직전까지 활약했던 정재희와 이정빈 등 모든 신병 선수들의 컨디션과 팀 적응도를 파악할 예정이다. 당장은 아니겠지만 FA컵을 통해 신병 선수들의 기량을 점검하고 눈에 띄는 선수들은 리그에서의 출전 시간 부여도 고민하고자 한다”고 전했다.

상주는 지난달 13일 열린 포항과 K리그1 6라운드서 4골을 내주며 2-4로 패했다. 선임들의 K리그1 패배를 후임들이 FA컵서 되갚아 줄 계획이다. 상주의 주 무기는 수비 조직력이다. K리그1에서 4경기 연속 무실점 경기를 펼치며 최소실점 3위를 기록 중인 상주는 FA컵에 출전할 신병 선수들 역시 탄탄한 수비 조직력으로 실점을 최소화 할 전망이다.

김태완 감독은 “신병 선수들의 조직력을 갖추는 데 초점을 맞출 것이다. 지난달 K리그1서 포항에게 많은 골을 실점하며 패한 만큼 수비 조직력 형성에 중점을 둘 것이다. 수비라인 역시 지난 FA컵 경기와 비슷하겠지만 변화도 있을 예정이다. 선수들이 팀 적으로 조직력을 얼마나 갖췄는지 초점을 맞출 것이다. 선수 개개인이 잘 할 수 있는 것들을 찾아서 만들어가고 이를 준비하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사진 = 상주상무프로축구단 제공] 김종국 기자 calci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박선주, 강레오와 별거 이유 솔직 고백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가수 박선주가 남편인 셰프 강레오와의 별거 이유를 공개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SBS Plus '밥은 먹고 다니냐-강호동의 밥심'(이하 '강호동의 밥심')에는 권일용, 박선주, 곽정은, 양재웅이 출연했다. 이날 박...
종합
연예
스포츠
오마이걸 비니 "팀워크 비결? 팀원들의 배려...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리암 헴스워스 2년만에 재혼설, 상대는 8살 연하 호주배우[해외이슈]
드웨인 존슨, “어린시절 여자로 오해받아…부드러운 얼굴 때문”[해외이슈]
워너브러더스, "‘조커2’ 계획중"[해외이슈]
앤드류 가필드, “마블 ‘스파이더맨:노웨이홈’ 출연 연락 못받았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