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향미 헤어?'…뿌염 안 해서 유니크해진 ★들
'양말도 명품'…현아, 고급진 사복 스타일
'여친 속옷차림 공개' 씨잼, 이번엔…
이혜성 덕분에 뿌듯해진 전현무, 무슨 상황?
'민망'…머슬마니아 4인방, 19금 포즈 대결
오채원, 끈으로 지탱 힘든 볼륨 '아슬아슬'
'어마무시하네'…한지나, 육덕진 허벅지
"오! 빅사이즈" 이경규, 가랑이 낚시바늘 꿰더니
.
'3년만에 침묵 깬' 길 "음주운전 논란 후 결혼, 아내·아들 있다" 충격고백 [MD이슈](종합)
20-01-28 06:5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음주운전 논란 후 자숙 중이던 리쌍 출신 길이 근황을 공개했다. 한 가정의 가장이 됐다는 깜짝 고백이었다.

27일 방송된 채널A '아이콘택트'에는 길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길이 방송에 출연하는 것은 지난 2017년 음주운전 적발 이후 3년 만이다. 2014년 음주운전 적발로 MBC '무한도전' 등 출연프로그램에서 하차한 바 있는 길은 복귀 후인 2017년 다시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일으켰다. 그리고 이 과정에서 2004년 이미 한 차례 음주운전 적발로 벌금형을 받았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세 번째 음주운전 이후 길은 "평생 손가락질 당하고 평생 욕을 먹어도 입이 100개라도 할 말이 없습니다"며 "부모님과 가족 친구들 팬 여러분을 볼 면목도 없습니다. 정말 죄송합니다"고 SNS에 사과문을 게재한 바 있다.

3년 만에 카메라 앞에 선 길은 "저와 제 음악을 많이 사랑해주셨던 분들께 실망감을 드려서 정말 죄송하다. 지금도 이 자리에 앉아있는 게 잘하는 일인지 잘못하는 일인지 잘 모르겠다. 처음에 몇 달은 밖에 나가질 않았다. 못나가겠더라. 이런 내가 있는 자체만으로도 너무 싫더라. 음악을 해서 뭐하나. 음악으로 보답을 하는 건 말도 안 된다 생각해서 악기들도 다 치웠다. 그렇게 몇 달이 지나고 산을 올랐다. 산에는 아무도 없으니까. 산을 걷다가 누군가 알아볼까 봐 '빨리하고 움직여야지' 생각했다. 그러다보면 혼자 남게 되고, 동료들에게도 자연스럽게 연락을 안 하게 됐다"고 지난 시간을 떠올렸다.

이어 길이 내놓은 고백은 놀라운 것이었다. 그는 "3년 동안 나에 대한 여러가지 소문이 있었다. '결혼했다. 아이를 낳았다' 이런 얘기가 있었는데, 3년 전에 언약식을 하고, 2년 전에 아들이 생겼다. 주위에 아는 분들이 지금도 많지 않다"며 "타이밍은 놓친 거다. 일단 내가 누군가를 만난다는 것 자체가 잘못된 일이라고 생각했을 때였고, 또 주위의 친구들과도 연락을 끊은 상태여서 나와 연락이 안 닿으니까 내가 아들을 낳았다는 걸 아무도 모르고 있었다. 기자분들이나 여러 매체에서 내 주위 분들에게 연락이 왔는데 당연히 아니라고 그럴 리가 없다고 말했다. 그걸 나중에 알고 나서 다시 바로 잡고 싶은데, 타이밍을 놓치니까 걷잡을 수 없었다. 축복 받으면서 결혼하고 아들의 돌잔치도 해야하는데 다 못했다"고 털어놨다.


길의 '아이콘택트' 상대는 바로 장모님이었다. 길의 장모님은 "섭섭했다. 기사가 났을 때 맞다고 하면 얼마나 좋았을까"라며 "내가 너무 화가났다. 임신해서 애 낳으면 축하 받아야할 일이고, 행복하고 좋아야 하는데, 절대 그게 아니었다. 어둡고, 슬펐다. 아기가 꼬물꼬물하고 얼마나 예쁘겠나. 그런데 난 사위가 미워서 손자도 보고 싶지 않았다"고 솔직한 심정을 고백했다.

그러면서 장모님은 "사위로 인정받고 싶으면 결혼식을 하면 된다. 그럼 받아들이겠다. 절에 가서 날도 잡아 왔다. 4월 11일이다"고 했고, 길은 "사실 저도 날을 잡아 왔다. 5월"이라고 답했다.

그럼에도 길은 망설였다. 그는 "내가 축복 받으면서 결혼식을 해도 될까 싶다. 작게 가족들끼리 모여서 하는 스몰웨딩을 하고 싶다"고 했고, 장모님은 "난 싫다. 가뜩이나 여태껏 숨겨왔는데 말이 좋아 스몰웨딩이지. 거창하게 하자는 것도 아니다. 그냥 동네 어르신들한테 인사드리고 잔치국수 해서 면민회관 가서 하면 된다. 너무 많은 걸 생각하고, 거창하게 시작해야 된다는 생각은 하지 말라"고 받아쳤다.

"어머니 저를 사위로 받아주시겠습니까"라는 길의 말에, "아직은 아닌 것 같다. 결혼식을 올리고 나면 그때 받아들일 것 같다. 지금은 아니다"고 답한 장모님. 이들의 앞에는 어떤 결론이 기다리고 있을까.

[사진 = 채널A 방송화면 캡처]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씨잼, 여친 속옷 차림 공개하더니 또…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가수 씨잼(본명 류성민·27)의 '럽스타그램'이 화제인 가운데 추가로 SNS를 통해 근황을 공개했다. 씨잼은 27일 밤 인스타그램에 "우월감은 열등감이다"는 글을 적고 사진을 게재했다. 한 손에는 휴대폰, 다른 손에는 담배를 ...
종합
연예
스포츠
우다비 "'덕생일지'통해 성장하는 계기 되었...
MCND "코로나19로 인한 무관중, 아쉽지만 안전이 최우선" [MD동영상]
'데뷔' MCND, 퍼포먼스 맛집 열렸다 '아이스 에이지' 첫무대 [MD동영상]
'덕생일지' 네이처 소희 "나도 보리처럼 소심해, 트리플 A형!"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캡틴마블X원더우먼 만났다, 브리 라슨X갤 가돗 “전쟁 아니야”[해외이슈]
‘컨테이젼’ 기네스 펠트로, 코로나19 마스크 착용 “손 자주 씻어요”[해외이슈]
브리트니 스피어스, 파워풀 댄스 실력 “웃지 마세요”[해외이슈]
스티븐 스필버그 ‘인디아나 존스5’ 하차, ‘로건’ 제임스 맨골드 연출[해외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