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엑소는 엑소'…카이·백현, 마스크도 패션으로 소화
제니, 착시 부르는 자수 원피스 '아찔'
"음란물 유포 혐의 로이킴, 사실은…" 헉
'이렇게 작다고?'…청하, 비현실적 소두
'작정했네'…신재은, 비키니 입고 쩍벌
오채원, 얼굴보다 더 큰 가슴 '충격적'
채리나, 임신 위해 '이것'까지?…대단해
박기량, 후배 치어리더의 "핵꼰대" 도발에…
.
나영석·정유미 불륜설 유포한 방송작가들, 벌금형 300만원
19-08-17 14:0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CJ ENM 나영석 PD와 정유미의 허위 불륜설을 유포한 방송작가들이 벌금형을 받았다.

17일 서울중앙지법 형사3단독은 정보통신망 법상 명예훼손 혐의로 기소된 방송작가 이 모(31)씨와 정 모(30)씨에게 각각 벌금 300만원, 회사원 이 모(33)씨에게 벌금 200만원
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해자들에 대한 나쁜 감정을 표출하기 위한 목적은 아닌 것으로 보인다"라면서도 "피해자들이 적절치 않은 관계를 맺어 방송국에서 퇴출될 처지에 있다는 취지의 내용이 포함돼 있어 이들을 비웃고 헐뜯는 비방의 목적으로 이뤄진 것으로 봄이 상당하다"라고 지적했다.

한편, 앞서 지난해 10월 SNS를 중심으로 나영석 PD와 정유미와 불륜 관계라는 루머가 나돌았다. 이는 방송작가 이 씨와 정 씨가 다른 방송작가들로부터 들은 소문을 바탕으로 허위 루머를 만든 것으로, 회사원 이 씨는 정 씨가 퍼트린 내용을 받아 SNS 단체 대화방에 유포한 혐의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음란물 유포 혐의 로이킴, 사실은…"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가수 로이킴이 누명을 벗었다. 24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 연예부기자는 "사실 자숙하는 연예인 중에 물론 물의를 일으킨 건 맞지만 속사정을 알고 보면 안타까운 스타도 있...
종합
연예
스포츠
슈퍼엠, 모자와 마스크로 가려도 '멋짐 이상...
하니 '마스크를 써도 감출 수 없는 사랑스러움' [MD동영상]
방탄소년단 "2020년 가장 집중하고 싶은 것? 아미!" [MD동영상]
트와이스·청하 '코로나19 예방은 마스크가 필수'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뮬란’ 이연걸 “‘코로나 19’에 맞서 싸우자, 우리는 이길 수 있다” 응원[해외이슈]
'캡아' 크리스 에반스, '블랙위도우' 스칼렛 요한슨과 뮤지컬영화 ‘리틀 숍 오브 호러’ 출연[해외이슈]
‘베놈2’ 톰 하디X우디 해럴슨 촬영현장 전격 공개, “최강 빌런과 맞대결”[해외이슈]
클린트 이스트우드, “트윗 날리는 트럼프 대신에 블룸버그 뽑는게 최선”[해외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