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이미지 변했네'…에이핑크 손나은, 전에 없던 섹시함
'그알' 이재명 조폭연루설 후폭풍…사퇴청원 쇄도
지석진 "전소민, 요즘 부쩍 김종국만 봐" 폭로
"뼈대 있네" 이덕화, 육성재 집안 극찬…왜?
'이 정도였어?'…선미, 물세례에 드러난 초아찔 굴곡
구지성 "스폰서 제의, 결혼 생각한 연인도 상처" 심경 고백
임수향 "스태프가 내 다리털을 몰래…" 분노
로버트할리 아내 "남편 아침에 먹는 약만 무려…"
‘커리 35득점’ GSW, PHI에 24점차 대역전극
17-11-19 12:0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최창환 기자] 골든 스테이트가 화력을 앞세워 대역전극을 만들어냈다. 24점차를 뒤집으며 서부 컨퍼런스 1위 추격을 이어갔다.

골든 스테이트 워리어스는 19일(한국시각)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 웰스 파고 센터에서 열린 필라델피아 세븐티식서스와의 2017-2018 NBA(미프로농구) 정규리그 원정경기에서 124-116 역전승을 따냈다.

스테판 커리(35득점 3점슛 4개 5리바운드 5어시스트)가 팀 공격을 이끌었고, 케빈 듀란트(27득점 5리바운드 3어시스트 2블록)도 꾸준히 득점을 쌓았다.

2연패 위기에서 벗어난 서부 컨퍼런스 2위 골든 스테이트는 1위 휴스턴 로케츠와의 승차 0.
5경기를 유지했다. 반면, 필라델피아는 3연승에 실패해 8승 7패에 머물렀다.

골든 스테이트의 출발은 매끄럽지 않았다. 커리가 좋은 슛 감각을 바탕으로 꾸준히 득점을 쌓았지만, 내외곽이 조화를 이룬 필라델피아에 맞서기엔 역부족이었다. 듀란트가 잠잠한 가운데 수비까지 무너진 골든 스테이트는 28-47로 1쿼터를 마쳤다.

골든 스테이트는 2쿼터에도 좀처럼 분위기를 전환하지 못했다. 1쿼터에 비해 외곽수비는 개선됐지만, 조엘 엠비드를 봉쇄하는 데에는 여전히 어려움이 따랐다. 듀란트의 슛 감각이 살아났지만, 커리의 득점력은 저하된 것도 아쉬운 대목이었다. 전반이 종료됐을 때 격차는 52-74, 22점차였다.

3쿼터 초반 24점차까지 뒤처졌던 골든 스테이트는 3쿼터 중반부터 추격전을 펼쳤다. 듀란트와 커리가 번갈아가며 3점슛을 터뜨린 골든 스테이트는 드레이먼드 그린의 지원사격까지 더해 전세를 뒤집었다. 3쿼터 막판 듀란트가 연달아 중거리슛까지 성공시킨 골든 스테이트는 격차를 10점까지 벌리며 3쿼터를 끝냈다.

3쿼터의 기세는 4쿼터까지 이어졌다. 데이비드 웨스트의 골밑장악을 더해 주도권을 지킨 골든 스테이트는 4쿼터 중반 클레이 탐슨, 듀란트의 돌파를 묶어 필라델피아에 찬물을 끼얹었다. 경기종료 1분여전 9점차로 달아난 자자 파출리아의 레이업슛은 쐐기득점과 같았다.

[스테판 커리. 사진 = AFPBBNEWS] 최창환 기자 maxwindo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지석진 "전소민, 요즘 부쩍 김종국만 봐"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지석진이 요즘 전소민이 김종국만 본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22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은 영화 ‘미션 임파서블6:폴아웃’의 톰 크루즈, 헨리 카빌, 사이먼 페그가 함께한 ‘잠입 요원을 잡아줘 레이스’로 꾸며졌다. 이날 멤버들은 ‘1초 세글자’ 게임에 도전했다. 그러던 중 전소민이 “방금 종국이 오빠 여태까지 본 모습 중
종합
연예
스포츠
선미, 워터밤을 더욱더 아찔하게…'가시나' 무대
구자철, '축구 꿈나무들, 오늘 즐길 준비 됐죠?'
블랙핑크, 한 여름 도심에서 즐기는 바캉스
에이핑크·모모랜드 '이른아침에도 여전한 미모'
D-2 '미션 임파서블6'
더보기
더보기
마블팬 "'가오갤3' 제임스 건 감독 재고용하라"
디즈니에 청원운동
"소년이 날 만지면 좋아"…디즈니, '가오갤'
제임스 건 감독 전격해고
호아킨 피닉스 주연 DC영화 '조커', 2019년 10월 4일 개봉 확정
레즈비언 히어로 '트우먼' TV시리즈 제작
"동성애자 최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