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twiter
'韓 치어리더 미모가 이 정도'
도쿄돔 시선 싹쓸이
박나래 "충재씨와 개인적으로
연락하는 사이" 헉!
"너 변태야" 강다니엘 어머니,
아들에 폭탄 발언
"너무 비싸 손떨렸다"
'나혼자' 전현무 재킷 가격이…
'고급 섹시란 이런 것'…이하늬,
독보적인 고혹美
'패여도 너무 패였어'…서예지,
과감한 V라인 드레스
신정환 "탁재훈, 결혼 전 스타
J양과…" 폭로
'살짝 보이니 더 눈이가네'…티파니, 은근한 섹시 노출
리버풀, 세비야와 2-2 무승부
17-09-14 05:3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리버풀(잉글랜드)이 세비야(스페인)를 상대로 난타전을 펼친 가운데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리버풀은 14일 오전(한국시각) 영국 리버풀 안필드에서 열린 2017-18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E조 1차전에서 세비야와 2-2로 비겼다. 리버풀의 피르미노는 이날 경기에서 선제골을 터트린 후 페널티킥을 실축해 팀 승리를 이끌지 못했다.

리버풀은 세비야를 상대로 피르미노가 공격수로 나섰고 마네와 살라가 측면 공격을 이끌었다. 바이날덤, 헨더슨, 찬은 중원을
구성했고 모레노, 로브렌, 마팁, 고메즈는 수비를 맡았다. 골문은 카리우스가 지켰다.

양팀의 맞대결에서 세비야는 전반 5분 예더가 선제골을 터트렸다. 예더는 에스쿠데로의 크로스를 페널티지역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득점에 성공했다.

반격에 나선 리버풀은 전반 21분 피르미노가 동점골을 기록했다. 피르미노는 모레노의 어시스트를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연결해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 리버풀은 전반 37분 살라의 득점으로 승부를 뒤집었다. 살라는 페널티지역 외곽에서 왼발 슈팅으로 골문 오른쪽 상단을 갈랐다.

리버풀은 전반 42분 피르미노가 페널티킥을 실축해 추가골 기회를 놓친 가운데 전반전을 마쳤다.

전반전을 뒤지며 마친 세비야는 후반 27분 코레아가 재동점골을 터트렸고 양팀은 팽팽한 승부를 이어갔다. 코레아는 무리엘의 어시스트를 페널티지역 정면에서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득점에 성공했다.

리버풀은 후반 45분 수비수 고메즈가 퇴장 당한 가운데 양팀은 더 이상 골을 터트리지 못했고 무승부로 경기가 마무리 됐다.

[사진 = AFPBBNews] 김종국 기자 calci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ID PW 로그인 | 회원가입 | 운영원칙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너 변태야" 강다니엘母,아들에 폭탄발언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대세 아이돌그룹 워너원 강다니엘이 어머니와 데이트를 했다. 17일 밤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워너원고 : 제로베이스'(이하 '워너원고')에서 강다니엘 모친은 "생각 안 나? 중학교 1학년 들어가면서 '전교 1등 해서 엄마 기쁘게 해드릴게' 했던 거"라고 물었다. 이에 강다니엘은 "났다. 지
종합
연예
스포츠
더보기
박신혜, 인형같은 비주얼에 '심쿵'
황치열, 한류엑스포 홍보대사 위촉
사무엘 '캔디', 열여섯 답지 않은 노련미
이승기, 전역 후 첫 나들이 '여유있는 손인사'
'워너원고'
더보기
마이데일리 인기기사
'韓 치어리더 미모가 이 정도'…도쿄돔 시선
'중국판 송혜교' 여배우 장위치, 지난달 쌍둥이 출산
'록키' 실베스터 스탤론 "1986년 보디가드와 함께 16세 소녀 성폭행"
DC '저스티스 리그' 북미 오프닝, 1218억원에 그칠 전망
톰 크루즈,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 신작 출연 검토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