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연예일반

'꿈나무 제작자' 손석구, 배우이자 크리에이터로 "할 수 있는 건 다 했다" ('밤낚시' 시사간담회)

  • 0

손석구 / 마이데일리 DB
손석구 / 마이데일리 DB
#손석구 #밤낚시 #CGV '꿈나무 제작자' 손석구, 배우이자 크리에이터로 "할 수 있는 건 다 했다" ('밤낚시' 시사간담회) 11일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밤낚시'(감독 문병곤)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문 감독과 손석구가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밤낚시'는 어두운 밤 전기차 충전소에서 벌어지는 미스터리한 사건을 다룬 휴머니즘 스릴러 영화다. '세이프'(2013)로 한국 최초 칸영화제 단편경쟁부문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문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홈페이지 - www.mydaily.co.kr ▶︎유튜브 - www.youtube.com/MYDAILY ▶︎네이버 TV - tv.naver.com/mydaily ▶︎다음 - v.daum.net/channel/57/home ▶︎틱톡 - tiktok.com/@mydailytok ▶︎문의 - cs1@mydaily.co.kr --------------------------------------------------------------

[마이데일리 = 김도형 기자] 배우 손석구의 아이덴티티는 크리에이터이다.

11일 서울 용산구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영화 '밤낚시'(감독 문병곤) 언론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문 감독과 손석구가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밤낚시'는 어두운 밤 전기차 충전소에서 벌어지는 미스터리한 사건을 다룬 휴머니즘 스릴러 영화다. '세이프'(2013)로 한국 최초 칸영화제 단편경쟁부문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문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왼쪽부터 문병곤 감독, 손석구 / 마이데일리 DB
왼쪽부터 문병곤 감독, 손석구 / 마이데일리 DB

이번 작품에 배우이자 공동 제작자로 참여한 손석구이다. 그는 "꿈나무 제작자로서 크리에이터로 활약했다. '어떤 제작자냐'라고 묻는다면 '배우로서의 연장선으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준 사람'으로 답하겠다"며 "경험은 너무나도 미천하지만 이번 영화를 위해 할 수 있는 건 다 했다. 사운드 믹싱, 홍보, 배급 등 다 들어가서 아이디어를 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자신의 아이덴티티를 크리에이터로 칭하며 "배우로서든, 제작자로서든 이것은 타이틀일 뿐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밤낚시'는 러닝타임 12분 59초의 '시성비'(시간 대비 성능)를 추구하는 단편이다. 영화도 숏폼처럼 빠르고 재밌게 즐길 수 있다는 취지로 1,000원에 관람하는 '스낵 무비'로 관객들과 만난다. 오는 14일부터 16일, 21일부터 23일까지 CGV에서 2주간 단독 개봉한다.

김도형 기자 circl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