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예능

'100억대 건물주' 양세형인데…"최근 외로움의 절정 느껴" [홈즈]

  • 0

MBC '구해줘! 홈즈' 방송 화면
MBC '구해줘! 홈즈' 방송 화면
MBC '구해줘! 홈즈' 방송 화면
MBC '구해줘! 홈즈' 방송 화면

[마이데일리 = 이예주 기자] 코미디언 양세형이 외로움을 고백했다.

30일 방송된 MBC '구해줘! 홈즈'에서 출연진들은 연애와 관련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숙이 "양세형 씨는 소식 없어요?"라고 묻자 양세형은 "아 저도 없어요"라고 답했다.

이어 양세형은 "얼마 전에 제가 살면서 겪었던 외로움의 정점을 겪었던 적이 있다. 집에 있는데 갑자기 혼자라는 것이 너무너무 약간…외로움의 절정이여서 살짝 위험했다"고 털어놨다.

그러자 양세찬은 "형은 형 건물 앞에 가서 '이거 내 거야!', '나야, 나!'라고 소리치면 된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장돔니 역시 "본인 건물 앞에서 1인 시위를 해 봐라. 내 건데 왜 여자가 없나"라며 거들었고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MBC '구해줘! 홈즈'는 매주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이예주 기자 yejule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