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예능

데니안, '신랑수업' 신입생됐다…방송 최초 집 공개

  • 0

사진 = 채널A '신랑수업' 제공
사진 = 채널A '신랑수업' 제공

[마이데일리 = 이예주 기자] 가수 데니안이 반가운 근황을 전한다.

29일 방송하는 종합편성채널 채널A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이하 '신랑수업')' 116회에서는 그룹 g.o.d 멤버 데니안이 신입생으로 등장, 자신의 집을 최초 공개한다.

이날 데니안의 등장에 앞서, 배우 손병호는 "'신랑학교'에 꼭 추천하고 싶은 학생이 있다"며 "올해 안에 꼭 결혼하겠다고 저와 약속했다"고 데니안을 추천한다. 이어 그는 "부디 '신랑학교' 선생님들이 저 대신 많은 조언과 응원해주시길 바란다. 올해 꼭 결혼시킵시다!"라고 크게 외쳐 모두를 박장대소하게 만든다.

손병호의 든든한 응원 속, 스튜디오에 모습을 드러낸 데니안은 '숙명의 라이벌'이었던 김동완에게 반갑게 인사를 건넨다. 그런데 김동완은 "데니 형이 결혼을 금방 하겠다 싶었는데, 아직까지 못하고 있을 줄 몰랐다"고 해 데니안을 어질어질하게 만든다. 이에 데니안은 "(못 한 게 아니라) 안 했다고!"라며 발끈하고, 직후 자신의 '싱글 하우스'를 방송 최초로 공개한다.

그의 집은 화이트톤의 깔끔한 인테리어에 정리정돈이 잘 돼 있어 '멘토군단'의 칭찬을 받는다. 또한 데니안은 침대에서 일어난 후, 부지런히 이불 정리를 해 '1등 신랑감' 면모를 드러낸다. 그런데 이때, 침대 머리맡에 효자손이 가지런히 놓여 있는 것이 발견돼 '멘토군단'을 놀라게 한다. 장영란은 "나 눈물 날 것 같아"며 탄식하고, 이승철과 문세윤 역시 "결정타다. 외롭다는 것이다"라며 안타까워한다. 데니안은 "요즘 등이 자주 간지러운데 안 닿아서"라고 해명하더니, "사실 내 삶이 외롭지...외로워요"라고 곧장 인정한다. 이어 그는 "g.o.d 멤버 중 세 명이 결혼을 했고 혼자 할 게 없다 보니까, 취미가 많아졌다"고 털어놓는다.

뒤이어 자신의 취미를 소개한 데니안. 그는 "오늘 날씨도 좋은데, 그녀에게 전화 좀 해야겠다"고 하더니, 한 여인에게 전화를 건다. '멘토군단'은 이 여성의 목소리에, "젊은 느낌인데?", "합류하자마자 벌써?"라며 귀를 쫑긋한다.

'신랑학교' 신입생 데니안의 일상은 29일(수) 오후 9시 30분 방송하는 채널A '신랑수업'에서 공개된다.

이예주 기자 yejule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