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소식

“마동석인줄” 박나래, 엄청난 근육 자랑 “여자헐크의 탄생”

  • 0

박나래/소셜미디어
박나래/소셜미디어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개그우먼 박나래가 벌크업 근황을 전했다.

그는 24일 개인채널에 “딥페이크 아님.. 각도의 중요성.. 전사의 심장이 되어가는 중”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 박나래는 한 눈에 봐도 탄탄한 근육질의 몸매로 감탄을 터뜨리게 했다.

네티즌은 “여자 헐크”, “열심히 운동하는 모습 보기 좋아요”, "광배가 얼굴의 두 배는 되는 듯" 등의 반응을 보였다.

앞서 박나래는 MBC '나 혼자 산다"를 통해 바디 프로필 촬영으로 화제를 모았다. 당시 그는 식단과 운동을 병행하며 4개월간 다이어트를 하는 모습을 보여준 바 있다. 53kg이었던 박나래는 47.7kg로 6kg 감량에 성공했다.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