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진스 민지 '민희진의 난, 미소를 잃어버렸네' [한혁승의 포톡]

  • 0

[마이데일리 = 한혁승 기자] 그룹 뉴진스 민지의 얼굴에서 미소를 볼 수 없었다.

23일 서울 성수동에서 진행된 한 패션 브랜드의 팝업 포토월 행사에 뉴진스 민지가 참석했다.

이날 민지의 공식 석상은 최근 연예 기획사 하이브가 걸그룹 '뉴진스' 소속사인 레이블 어도어에 감사권 발동 이후 첫 일정이었다.

차에서 내린 민지는 가볍게 팬에게 인사 후 취재진 앞에 섰다. 평소와 같이 하트 등 다양한 포즈를 취했지만 시종일관 무표정한 얼굴로 미소를 찾아볼 수 없었다.

▲ 무표정한 얼굴로 손인사

▲ 오뚝한 콧날

▲ 논란 후 첫 공식 석상 참석

▲ 미소는 잃었지만 아름다운 볼 하트

▲ 다음에는 활짝 웃을게요

한혁승 기자 hanfot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