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생명 내부 FA 김단비와 2년 총액 1억 2000만 원에 재계약

  • 0

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 김단비./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
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 김단비./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

[마이데일리 = 김건호 기자] 용인 삼성생명 블루밍스가 김단비와 동행을 이어간다.

삼성생명은 19일 "자유계약선수(FA) 김단비와 계약기간 2년에 연봉 총액 1억 2000만 원(연봉 1억 1000만 원, 수당 1000만 원)에 재계약했다.

김단비는 청주여고, 광주대를 거쳐 2011년 프로에 데뷔하여 2020년 삼성생명으로 이적했다. 이적 첫해 주전 포워드로 뛰며 삼성생명 우승의 주역으로 함께 했다.

“지난 시즌 부상으로 아쉬움이 있었다. 저에게 믿음을 주신 구단에 감사드린다. 선수들과 함께 힘을 모아 다음 시즌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건호 기자 rjsgh2233@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