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이시몬 삼성화재→전진선 한국전력, 신인지명권 포함 트레이드 단행!...약점 보강 성공

  • 0

이시몬/삼성화재
이시몬/삼성화재

[마이데일리 = 최병진 기자] 삼성화재와 한국전력이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삼성화재는 한국전력에서 아웃사이드히터 이시몬(32)과 2024년 2라운드 신인지명권을 받고, 미들블로커 전진선(28) 및 2024년 3라운드 신인지명권을 내주는 트레이드에 합의했다고 19일 발표했다.

이시몬은 2015년 2라운드 1순위로 OK저축은행에 입단, 2020~2021시즌 FA로 한국전력으로 이적한 뒤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이적 첫 시즌 리시브 2위, 디그 5위를 기록했으며, 병역의무 종료 후 합류한 2023~2024시즌에도 29경기에 출전하여 리시브효율 50%를 기록하는 등 수비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줬다.

전진선은 2018년 전체 1순위로 OK저축은행에 입단, 2023~2024시즌 중 트레이드를 통해 삼성화재블루팡스로 이적했다. 31경기 82세트에 나와 62득점, 공격성공률 54.67%, 블로킹 세트당 0.256개를 기록하며 차기 시즌을 기대하게 만드는 경기력을 선보였다.

트레이드를 통해 삼성화재는 리시브와 수비력이 준수한 아웃사이드히터를 영입하며 수비를 보강했고, 한국전력은 주전급 미들블로커를 영입하며 군입대한 박찬웅의 공백을 메울 수 있게 됐다.

이번 트레이드에 대해 양팀 감독은 “팀을 떠나는 선수에 대한 아쉬움과 그간의 헌신에 감사의 뜻을 전하며, 새로운 팀에서 더 좋은 모습을 보여주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전진선/한국전력
전진선/한국전력

최병진 기자 cbj0929@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