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경(Kim Yeon-koung), 일본어도 문제 없어~ 오기노 마사지 감독과 막힘없는 대화

  • 0

[마이데일리 = 송일섭 기자] 흥국생명 김연경이 11일 오후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진행된 '2023-2024 V리그 시상식'에서 OK금융그룹 오기노 마사지 감독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 = KOVO

송일섭 기자 andly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