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LPGA, 수석부회장으로 김순희 전무이사 선임

  • 0

김순희 KLPGA 수석부회장./KLPGA
김순희 KLPGA 수석부회장./KLPGA

[마이데일리 = 심혜진 기자]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이하 KLPGA)가 우여곡절 끝에 임기 4년의 집행 임원을 선임했다.

KLPGA는 9일 "KLPGA 제5차 이사회에서 수석부회장에 김순희(57), 부회장에 김미회(66), 전무이사에 최윤경(47) 이사를 각각 선임했다"고 밝혔다.

당초 KLPGA는 지난달 29일 열린 이사회에서 이들에 대한 선임 절차를 완료했다. 하지만 김정태 KLPGA 회장이 이사회 의결을 무시한 채 선임을 늦춰 임기 개시가 미뤄진 바 있다. 약 열흘 후 열린 이사회에서 선임을 확정했다.

김순희 수석부회장은 1989년 입회 후 정규투어에서 1승을 기록하고 챔피언스투어에서 2승을 기록하는 등 2019년까지 선수 생활을 해왔다. 협회 행정면에서는 2009년부터 2010년까지 KLPGA 감사를, 2016년부터 2020년까지 KLPGA 교육분과 위원장을 역임했으며, 2020년 4월부터는 KLPGA/T 전무이사로서 KLPGA의 발전을 위해 노력해 왔다.

김미회 부회장은 1988년 입회해 정규투어 1승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김미회는 1994년부터 1995년까지 KLPGA 이사로 활동했으며 2000년부터 2001년까지 KLPGA 감사, 2006년부터 2011년까지 KLPGA 전무이사를 지낸 뒤, 2021년에는 KLPGA 이사로 선임됐다.

신임 최윤경 전무이사는 1998년 입회했으며, 2014년부터 2017년까지 KLPGA 대의원을 거쳐 2017년부터 KLPGA 감사로, 2022년부터는 KLPGA 이사로 활동해 왔다.

이번 이사회에서 선임된 집행 임원의 임기는 4년이다.

심혜진 기자 cherub0327@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