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글로리' 허동원, 결혼 1년 만 파경…"사생활로 추가 답변 어려워" [공식입장]

배우 허동원 / 마이데일리

[마이데일리 = 이예주 기자] 넷플릭스 '더 글로리'의 '넝담쌤'으로 알려진 배우 허동원이 결혼생활 1년 만에 이혼했다.

29일 허동원의 소속사 에이스팩토리 관계자는 마이데일리에 "허동원이 이혼한 사실이 맞다"며 "추가적인 사항은 배우의 사생활로 답변이 어려운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전했따.

허동원은 2007년 연극 '유쾌한 거래'로 데뷔했다. 이후 영화 '범죄도시'의 오동균 형사로 대중에게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영화 '악인전', '히트맨', '범죄도시2' 등에 출연했으며 넷플릭스 '오징어게임'과 케이블채널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도 출연했다.

'더 글로리'에서 주인공 문동은(송혜교)의 직장 동료였던 추 선생으로 이름을 알린 후에는 넷플릭스 '마스크걸'에 최종훈 역으로 출연했으며 ENA '모래에도 꽃이 핀다'의 연 코치 역으로 활약하기도 했다.

허동원은 지난해 3월 비연예인 여성과 결혼식을 올렸다. 이후 SBS '강심장리그'에 출연해 아내와 사귄 당일에 결혼 사진을 찍게 된 에피소드를 언급하기도 했다. 그러나 1년 여 만에 이혼 소식을 전하며 안타까움을 남겼다.

한편 허동원은 3월 3일까지 연극 '정동진'에 출연한다.

이예주 기자 yejule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