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책하다 넘어진 어르신 완치를 도운 체육공단 직원, 광명시의회 표창 수상

  • 0

21일 광명시의회 안성환(왼쪽) 의장과 국민체육진흥공단 장희영 대리가 표창장 수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륜경정총괄본부 제공
21일 광명시의회 안성환(왼쪽) 의장과 국민체육진흥공단 장희영 대리가 표창장 수여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륜경정총괄본부 제공

[마이데일리 = 심재희 기자] 광명스피돔 산책로에서 발생한 안전사고에 대해 적극적인 조치를 취한 서울올림픽기념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 소속 직원(사업지원팀 장희영 대리)이 21일 광명시의회(의장 안성환)로부터 표창을 받았다.

지난해 8월 광명스피돔 산책로에서 한 70대 어르신이 넘어지며 얼굴 안면과 무릎 등에 타박상을 입었다. 경륜경정총괄본부 담당인 장희영 대리는 보험 처리로 치료비 전액을 보상받을 수 있도록 조치했다. 특히나 해당 어르신을 직접 찾아가 치료 상황을 확인하는 등 완치까지 성심성의껏 도왔다. 또한, 재발방지를 위해 사고 유발요인을 제거하는 등 후속조치까지 완료했다.

광명시의회 이재한 의원은 세심하게 신경써준 해당 직원에게 보답하고자 시의회에 표창을 추천했다. 그리고 장희영 대리는 광명시의회 안성환 의장으로부터 표창을 받았다. 그는 "맡은 바 업무를 수행했을 뿐인데 표창까지 추천해주신 이재한 시의원과 표창을 수여한 안성환 시의회 의장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유사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심재희 기자 kkamanom@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