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D포토] 류현진 아들 '엄마 져기 아빠 있어'

[마이데일리 = 인천 한혁승 기자] 한화 류현진이 23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한화 이글스 스프링 캠프 합류를 위해 일본 오키나와로 출국했다. 배지현에게 안긴 류현진 아들이 아빠의 인터뷰를 가리키고 있다.

한화는 "류현진과 계약기간 8년, 총액 170억원에 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한혁승 기자 hanfot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