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터가 경쟁력인 경정! 소개항주 분석이 '추리의 첫걸음'

선수들이 미사리경정장에서 1턴 마크를 돌며 순위 다툼을 벌이고 있다. /경륜경정총괄본부 제공
선수들이 미사리경정장에서 1턴 마크를 돌며 순위 다툼을 벌이고 있다. /경륜경정총괄본부 제공

[마이데일리 = 심재희 기자] 경정 경주의 전반적인 추리와 결과에 있어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것은 확정검사와 소개항주 기록이다. 아무리 성능이 우수한 모터를 배정받아도 경기력의 기준점이 되는 확정검사와 소개항주 기록이 좋지 않다면 선두권 진입에 대한 가능성이 떨어진다. 반대로 중급 이하의 모터 착순점과 최근 조종자들에게 활용도가 낮은 모터라고 해도 당 회차에 함께 출전한 좋은 성능의 모터들과 비교했을 때 기록이 앞서거나 비슷하게 나온다면 입상가능성이 높아질 수 있다.

확정검사는 모터와 보트의 객관적인 성능을 가늠할 수 있는 자료다. 당회차 출전하는 선수들이 입소 후 추첨에 의해 배정된 모터와 보트를 결합해 화요일 지정훈련을 할 때 실제 경주 참여의 적합성 여부를 점검한 기록이다. 측정 기준은 1턴 마크를 선회 후 2턴 마크까지 150m의 직선거리를 주행한 것을 산출한다.

경정운영본부 홈페이지의 확정검사 코너에 자료가 있다. 화요일 지정훈련 1, 2차의 확정검사 기록과 온라인 스타트 연습 기록이 함께 게시되어 바로 확인 가능하다. 여기에 경주 당일인 수요일과 목요일 오전 훈련에서 확정검사 기록 또한 연습 종료 후 빠르게 업데이트 된다. 화, 수, 목요일 훈련 시 모터의 기록 변화를 체크한다면 입상 가능성 여부도 가늠할 수 있다.

소개항주는 고객들에게 실전 경주를 앞두고 자신의 모터 상태를 보여주는 시간이다. 앞선 확정검사가 실전 경주를 위한 준비였다면, 소개항주는 해당 경주에 출전하는 선수가 자신의 모터 컨디션과의 궁합을 보여주는 과정이다. 소개항주는 경주 시작 전 6명의 선수가 경주 수면을 1주회 동안 확정검사와 같이 직선 150m를 전속력으로 질주한 기록이다.

일반적으로 같은 조건에서는 소개항주 기록이 빠른 선수의 입상률이 높은 것은 사실다. 그러나 선수가 자신이 처한 상황에 따라 극단적으로 세팅의 변화를 주는 경우도 있다. 선회력에 자신이 있는 선수는 스타트 승부를 염두에 두고 직선 가속력을 최대치로 끌어 올리는 모터 세팅을 하기도 한다. 반대로 가속력을 끌어 올릴 수 없다고 판단되면 순발력과 파워를 최대한 살리는 데 초점을 맞춘다. 소개항주 기록은 순위 싸움 상대들에 비해 늦을 수 있지만 한 박자 빠른 전술 타이밍과 전속 턴으로 위기를 탈출하는 경우도 있다. 

미사리경정장에서 다음경주 출전을 위해 소개항주를 진행하는 모습. /경륜경정총괄본부 제공
미사리경정장에서 다음경주 출전을 위해 소개항주를 진행하는 모습. /경륜경정총괄본부 제공

임병준 쾌속정 팀장은 "기록만 맹신할 것이 아니라 기본적인 모터 성능을 비롯해 선수가 가진 정비 능력까지 염두에 둬야겠고 전체적인 지정훈련 내용까지 꼼꼼하게 비교해야 한다"며 "수요경주에서 정비의 효과가 나타나지 않았다고 해서 바로 입상 후보에서 제외시킬 것이 아니라 목요경주에서 얼마든지 좋은 성적을 낼 수 있기 때문에 마지막 출전까지 꼼꼼하게 지켜보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조언했다. 

심재희 기자 kkamanom@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