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평생 함께 살래" 이승기♥이다인, 예물교환→셀프 축가…로맨틱 결혼식 [MD이슈](종합)

  • 0

[마이데일리 = 박서연 기자] 가수 겸 배우 이승기(36)와 배우 이다인(31)이 백년가약을 맺었다.

이승기, 이다인은 7일 오후 6시 서울 강남구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이날 비공개로 진행된 결혼식은 배우 손지창이 총괄 기획을 담당했고, 1부 사회는 개그맨 유재석, 2부는 개그맨 이수근이 맡았다. 축가는 가수 이적과 FT아일랜드 이홍기 그리고 신랑 이승기가 직접 불렀다.

결혼식에는 이순재, 이경규, 강호동, 유재석, 김수미, 이수근, 김용건, 김남길, 유연석, 이상윤, 한효주, 이세영, 차은우, 이동휘, 안은진, 박재범, 원기준, 이희준, 이혜정, 배인혁, 슈퍼주니어 규현 은혁, 세븐틴 호시 조슈아 등 시상식을 방불케 하는 초호화 스타 하객들이 총출동해 이승기와 이다인의 인생 2막을 축하했다.

1부에서 이승기는 블랙 턱시도를 입고 늠름한 자태를 뽐냈고, 이다인은 반짝이는 드레스와 화려한 티아라로 아름다운 미모를 자랑했다. 두 사람은 2부에서는 각각 화이트 재킷과 오프숄더 시스루 드레스로 젠틀하고 우아한 투샷을 완성했다.

이승기와 이다인은 예물을 교환하며 평생을 약속했다. 이후 이승기는 한쪽 무릎을 꿇고 신부 이다인을 위해 "나랑 결혼해줄래. 나랑 평생을 함께 살래. 우리 둘이 알콩달콩 서로 사랑하며 나 닮은 아이 하나 너 닮은 아이 하나 낳고 천년만년 아프지 말고 나 살고 싶은데~"라며 본인의 대표곡 '결혼해줄래'를 부르며 로맨틱한 새 신랑의 모습을 과시했고, 이다인은 수줍게 웃었다.

결혼식 내내 두 사람의 입가에는 미소가 가득했고, 서로를 바라보는 눈빛은 누구보다 달달했다.

결혼식 현장을 공개한 고민석 PD는 "날씨 요정답게 가장 좋은 날 결혼한 승기. 두 사람 함께 행복하기를 응원할게"라며 축하 멘트를 남겼고, 가수 윤종신 역시 "재밌게 잘살아 승기야"라며 이승기의 결혼을 축하했다.

한편 이승기, 이다인은 신혼여행을 미루고 열일을 예고했다. 이승기는 오는 5월부터 아시아 투어에 돌입하며, 이다인은 MBC 새 드라마 '연인'으로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이승기 이다인 결혼식/사진 = 고민석PD, 윤종신, 에스타도]

박서연 기자 lichtsy@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