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예능

BTS 지민 "다음생 백수? 천억 자산가 조세호로 살래" [홍김동전](종합)

  • 0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지민이 훌륭한 외모 대신 재력을 택했다.

30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홍김동전' 30회는 '위험한 초대' 편으로 꾸며진 가운데, 특별 게스트로 지민이 출연했다.

이날 지민은 '다음 생에 태어난다면 천억 자산가 조세호 vs 백수 지민'에 관한 질문을 받고 망설임 없이 '천억 조세호'를 골라 주위를 의아하게 했다.

이에 대해 지민은 "세상을 살아가는 데는 돈이 필요하더라"고 그 이유를 설명해 이해시켰다.

이날 방송에서 지민과 조세호의 친분도 밝혀졌다. 멤버들이 진위를 가리려하자 "그 정도까진 아니"라며 조세호를 당황시킨 지민은 이내 "형 집에서 소주 마시고 가끔 만나서 밥 먹는 사이"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러면서도 "조세호 때문에 '홍김동전'에 나온 것이냐"고 묻는 질문엔 곧장 손사레를 쳐 웃음을 안겼다.

조세호는 지민의 실제 성경에 대한 질문을 받고 "재미있는 이야기 좋아하고 유쾌하고 서로 장난도 많이 친다"고 말했다.

[사진 = KBS 2TV 방송 화면]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