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EXO 세훈 "여자친구 사칭女 있다…사진+글, 저 아니다" 루머 강력 부인 [MD이슈](종합)

  • 0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보이그룹 EXO 멤버 세훈(본명 오세훈·28)이 허위사실 유포에 직접 입장 밝혔다.

세훈은 28일 심경 글을 올리고 "며칠 전부터 말도 안되는 글들이 인터넷에 돌아다녔고 바로잡아야겠다는 생각에 법적대응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말문 열었다.

그러면서 세훈은 "팬 분들도 아시겠지만 몇 년 전부터 제 여자친구라고 사칭하는 여자가 있었다"고 토로했다. 세훈은 해당 여성이 온라인을 통해 "연인인 것처럼 게시물을 올리고 글을 썼다"며 "저도 이야기를 들어서 알고는 있었지만 전혀 모르는 여자고 대수롭지 않게 지나간 게 여기까지 일이 커졌다"고 했다.

특히 세훈은 "지금 인터넷에 돌아다니고 있는 사진, 글 다 제가 아니라고 확실히 말씀드린다"고 루머를 직접 부인했다.

앞서 온라인에선 세훈의 여자친구가 혼전임심을 했다는 허위 루머가 퍼지는 일이 있었다. 이에 SM엔터테인먼트에서 강경 대응 방침 밝히며 "전혀 근거 없는 허위 사실로, 사실과 다른 악의적인 내용을 유포한 명백한 범죄행위"라며 "현재 게시글이 삭제된 상황이나 최초 게시자 및 루머 유포자들에 대해 모니터링을 진행하고 있으며 법적으로 강경하게 대응하겠다"고 한 바 있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보이그룹 EXO 멤버 세훈]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