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수향 "MBC 드라마서 주연만 5번, 'MBC의 딸' 시켜주면 감사" [두데]

  • 0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배우 임수향이 MBC 드라마로 안방극장에 돌아오는 소감을 남겼다.

27일 방송된 MBC FM4U 라디오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에는 MBC 새 금토드라마 '꼭두의 계절'의 주역 김정현, 임수향이 출연했다.

'꼭두의 계절'은 99년마다 인간에게 천벌을 내리러 이승에 내려오는 사신(死神) 꼭두가 신비한 능력을 가진 왕진의사 한계절을 만나 벌이는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김정현이 저승길의 괴팍한 인도자 꼭두, 임수향은 전국 꼴찌 의대 출신 응급의학과 전문의 한계절 역이다.

MBC 드라마에서 주연만 무려 5번을 꿰차며 일명 'MBC의 딸'이란 수식어를 얻게 된 임수향은 "MBC에서 많이 찾아주셔서 감사하다. 'MBC의 딸' 시켜주시면 감사할 것 같다"며 웃어 보였다.

김정현은 드라마 '시간' 이후 5년 만에 MBC 드라마국에 복귀한다. 김정현은 "제작발표회를 하고 올라왔다. 떨리고 기대도 된다"고 말했다.

'꼭두의 계절'은 27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된다.

[사진 = 유튜브 채널 'MBC 봉춘라디오' 방송 화면]

양유진 기자 youjiny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