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예능

유재석 “박창훈 PD, 김태호·나영석 PD와 비교 당해 불면증 시달려” (‘놀면 뭐하니’)

  • 0

[마이데일리 = 임유리 기자] 유재석이 박창훈 PD에게 위로의 말을 전했다.

1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유재석이 박창훈 PD와 함께 새롭게 ‘기상캐스터’ 코너를 선보였다.

이날 유재석은 “사실 우리 박창훈 PD 같은 경우에는 이런 얘기 어떨지 모르겠습니다만 이 프로그램을 맡음과 동시에 계속해서 전임 김태호 피디와 비교를 당하고 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유재석은 최근 기사에 대해 언급하며 “갑자기 기사가 하나 떴다. 나영석 PD한테 좀 배우라고. 배우는 건 굉장히 좋은 일이다”라며 박창훈 PD를 위로했다.

유재석은 요즘 박창훈 PD가 불면증에 시달리고 있다고 밝히며 “전체적으로 열심히 하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굉장히 지금 호되게 채찍질을 받고 있다. 그러나 나아질 거다. 걱정하지 마라”라고 그를 토닥였다.

이어 유재석이 호된 채찍질에 주변에서 동정 여론이 일고 있다고 밝히자 박창훈 PD는 “4층(예능국)에 가면 아무도 안 오고 내가 앉아 있으면 다 와서 어깨 한 번씩 주물러 주고 간다”라고 털어놔 웃음을 자아냈다.

유재석은 “사실 저희도 나름 열심히 재미있게 하고 있다. 그리고 생각보다 멤버 구성이나 모든 것들에 대해 응원 보내주시는 분들이 굉장히 많다”며,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사진 = MBC ‘놀면 뭐하니?’ 방송 캡처]

임유리 기자 imyo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