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거미 "아이 낳고 새로운 인생 살고 있다" ('뉴페스타')

  • 0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가수 거미가 '뉴페스타' 출연의 이유를 말했다.

JTBC 새 예능프로그램 '뉴페스타'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7일 오후 조효진 CP, 신천지 PD, 윤종신, 유희열, 이상순, 거미, 규현, 이미주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거미는 "'뉴페스타'에서 직원을 맡았다. 내가 한 회사의 면접을 보게 될 줄은 몰랐다"는 너스레로 말문을 열었다.

거미는 "아이를 낳고 새로운 인생을 시작하고 있다. 그런 새로운 행복을 여러분과 함께 느끼고 싶다"고 시청을 독려했다.

'뉴페스타'는 윤종신과 유희열이 기획자 겸 프로듀서로 나서 두 팀으로 꾸려지는 출연자들과 함께 매주 다양한 주제에 맞게 공연(페스티벌)을 기획하여 메타버스, 온라인 등 시공을 초월해 관객과 만나는 '신개념 페스티벌' 음악 프로그램이다.

'뉴페스타 컴퍼니'는 공동 대표 윤종신, 유희열을 필두로 이상순, 거미, 규현, 이미주가 정직원으로 근무한다. '뉴페스타 컴퍼니' 직원들은 공연 기획부터 섭외, 선곡, 무대 퍼포먼스 등에서 활약한다.

'뉴페스타'는 7일 밤 10시 40분 첫 방송된다.

[사진 = JTBC 제공]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