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엘 "태양 결혼식 때 취해 조세호 볼 꼬집"…지디도 깜놀했다 ('유퀴즈')

  • 0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그룹 투애니원 출신 가수 씨엘이 빅뱅 멤버 태양 결혼식에서의 웃지 못할 후일담을 밝힌다.

케이블채널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측은 25일 '씨엘 자기님과 조셉은 어떤 인연이..!? 초록색 퍼가 쏘아올린 작은 공ㅋㅋ'이란 제목의 선공개 영상을 공개했다.

MC 조세호는 게스트 씨엘에게 "어떤 사람이냐"면서 "예전에 봤을 때도 너무 반갑게 인사로 맞이해 줬다. 외향적인 거냐"고 물었다.

이에 씨엘은 웃음을 터트리며 몸 둘 바 몰라 했다. 그러고는 "제가 사실 사과를 드리고 싶은 게 있다"며 말문을 열었다.

씨엘은 조세호를 태양의 결혼식에서 처음 만났다. "지인 결혼식이 처음이었다"는 그는 "옷을 어떻게 입어야 할지 모르겠더라. '참하게 입고 가라'고 들어서 검정 슈트를 입고 그래도 화사해야 한다기에 초록색 퍼를 걸쳤다"고 말했다.

이어 "교회(결혼식이 열린 장소)에 들어가는 길에 퍼에 걸려 넘어졌다. 같이 실려서(?) 들어갔다"며 아찔했던 상황을 밝힌 씨엘은 "보는 사람마다 '괜찮니' '왜 퍼를 입고 왔냐' 하길래 긴장감에 빈속에 샴페인을 두 잔 마셨다"고 고백했다.

씨엘은 축가 후 조세호와 인사를 나눴다. 그러나 샴페인 두 잔에 취해버린 나머지 "(조세호를) 만나자마자 볼을 잡고 꼬집었다. 너무 업 돼 있었다"며 "너무 죄송했다. 오늘 못 보겠더라"는 것이다.

이에 조세호는 "그걸 본 (빅뱅 멤버) 지드래곤이 '형 둘이 아는 사이에요?'라며 묻더라. 초면이라고 하니까 '야 씨엘 너 뭐 하는 거야' 했다"며 당혹스러웠던 첫만남을 떠올리며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

[사진 = '유 퀴즈 온 더 블럭' 예고편]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