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 이병헌에게 춤 배운 사연은? “형이 OK할 때까지 췄다” (‘미우새’)

  • 0

[마이데일리 = 임유리 기자] 가수 싸이가 뮤직비디오 촬영장에서 이병헌에게 춤을 배운 적이 있다고 밝혔다.

8일 밤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는 게스트로 싸이가 출연해 이병헌과의 에피소드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날 서장훈은 “싸이 씨하면 워낙에 인맥 부자다. 싸이 씨와의 친분으로 배우 이병헌 씨가 뮤직비디오에 출연하셔서 로봇 춤을 췄다”며 싸이의 지난 8집 수록곡 ‘I LUV IT’ 뮤직비디오에 이병헌이 출연했던 것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어 서장훈이 “섭외하는 데 굉장히 오래 걸렸다고 하는데 어떻게 설득을 한 거냐”고 묻자 싸이는 “병헌이 형이 사석에서 저 춤을 추는 걸 보게 됐다. 춤을 잘 춘다. 보다가 저거를 진짜 나 혼자 보는 건 죄다. 저걸 어떻게든 세상 밖으로 내가 끌어내겠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싸이는 “그때부터 그냥 습관처럼 계속 형만 만나면 뮤직비디오는 언제 나올 거냐고 얘기했다. 계속하다가 언젠가 한번 진중하게 물어봤더니 진중하게 거절을 하더라”라며, “그러다가 저 때가 병헌이 형이 ‘내부자들’이라는 영화를 찍었던 당시였는데 노래 가사가 욕은 아닌데 욕처럼 들리는 가사다. 그걸 병헌이 형이 ‘내부자들’ 같은 톤으로 그 발음만 강렬하게 해줬으면 좋겠다고 했더니 그때 수락을 해주신 거다”라고 설명했다.

서장훈이 “(이병헌이) 워낙에 완벽주의자여서 같이 작업하는 게 쉽지 않았다고”라고 하자 싸이는 “나랑 형이랑 같이 추는 장면이 있었다. 나는 사실 로봇춤을 즐겨추던 세대는 아니다. 그러다 보니까 내가 생각보다 잘 못 추는 거다”라며 입을 열었다.

이어 싸이는 “생각해 보니까 너무 웃기다. 싸이 촬영장에 병헌이 형이 오셔서 저 구석에 가서 형이 나에게 춤을 가르쳐주신 거다”라며, 그래서 저 춤을 출 때는 형이 OK를 할 때까지 계속 촬영을 했었다”라고 털어놔 폭소를 자아냈다.

[사진 =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캡처]

임유리 기자 imyo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