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봄, 물오른 미모…인형인 줄 알았는데 사람이네

  • 0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가수 박봄이 물오른 인형 미모를 자랑했다.

박봄은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코첼라 무대 전"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인형 같은 얼굴 옆모습을 촬영한 사진으로 박봄의 화려한 의상과 빨간 헤어 브리지가 포인트인 강렬한 비주얼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박봄이 속한 투애니원은 앞서 지난 16일(현지시간) 미국 음악 페스티벌 코첼라 무대를 통해 깜짝 재결합했다. 이후 리더 씨엘의 주도로 이뤄진 깜짝 이벤트란 사실이 밝혀져 음악 팬들에게 감동을 선사했다.

박봄은 자신의 SNS에 "즐거웠던 코첼라"라는 짤막한 소감을 남겼다.

[사진 = 박봄 인스타그램]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