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나믹듀오 최자, 20년만 첫 솔로 EP '재호' 발매…이적·타블로·개코 지원사격

  • 0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다이나믹듀오 최자가 담담하고 솔직한 음악들로 채워진 첫 솔로 EP로 돌아왔다.

최자는 25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솔로 EP '재호'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두 왓 아이 두(Do what I do) (Feat. 이적, Pphk)'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한다.

'재호'는 최자가 데뷔 20년 만에 정식으로 선보이는 EP 단위의 첫 솔로 앨범으로, 대한민국 힙합 그룹 다이나믹 듀오 최자의 본명이기도 하다. 담담하고 솔직한 표현으로 공감을 이끌어 내는 아티스트 본연의 모습이 앨범 곳곳에 담겨 있다.

먼저 이적이 피처링에 참여한 타이틀곡 '두 왓 아이 두(Do what I do) (Feat. 이적, Pphk)'는 현시대를 살아가는 모든 청춘들을 응원하는 노래다. 최자와 이적은 모두가 공감할 만한 현실 이야기에 이어 "난 다시 일어나고 또 일어나 / 못 일어나면 난 기어가 / 못 기어가면 좀 쉬어가 / 좀 쉬더라도 I’ll be alive"라는 후렴구로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

이밖에 에픽하이 타블로의 피처링으로 화제를 모은 '모두가 (Feat. TABLO, dj friz)', 필연적인 아쉬움에 대한 '껄무새', 개코와 함께 만든 최자의 자서전과 같은 곡 '재호(Jaeho)(Feat. 개코)', 지난달 선공개된 반려동물에 대한 노래 '패밀리(Family) (Feat. THAMA)'까지 완성도 높은 5곡이 수록되어 있다.

다양한 이야기를 담은 이번 EP를 통해 최자는 아티스트로서, 또 인간 최재호로서 그간 못 다했던 삶의 고충 및 인간관계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냈다. 특유의 담담한 듯 감성적이고 섬세한 최자표 가사가 더해져 리스너들의 깊은 공감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사진 = 아메바컬쳐 제공]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