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내장 수술 한번으로 노안까지 해결 가능해

  • 0

'몸이 천냥이면 눈은 구백냥'이라는 말이 있듯이 눈은 우리 몸에 가장 중요한 기관이다. 또한 눈은 우리 신체 부위에서 가장 민감하고 많은 신경들이 밀집되어 있는 기관으로, 외부 자극에 그대로 노출돼 손상되기 쉽고, 가장 빨리 노화가 찾아오는 기관 중에 하나이다. 이로 인해 눈에 노화가 오면서 가장 대표적으로 발병하는 질환이 노안과 백내장이다.

노안이란 우리 눈의 렌즈 역할을 담당하는 수정체가 노화로 인해 탄력이 떨어짐에 따라 가까운 거리의 사물이 보기 힘들어지는 증상을 말한다. 또한 백내장은 수정체가 뿌옇게 혼탁해지면서 사물을 볼 때 흐릿하게 보이거나 초점이 맞지 않는 시력 저하 증상을 말한다.

압구정S&B(에스앤비)안과 송은석 원장은 "최근 노안과 백내장 발병 연령대가 점점 낮아지고 있으며, 노안과 백내장이 동시에 발병하는 경우가 늘고 있는 추세다" 라며 " 백내장 초기 증상을 노안과 혼동하여 치료 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많은데, 백내장 수술은 치료 시기를 놓치면 합병증 발병률이 높아지고 심할 경우 실명에 이를 수 있으니, 백내장 증상을 보이면 빨리 안과에서 정밀 검사를 받아 봐야 한다"라고 조언했다.

백내장 수술은 혼탁해진 수정체를 제거하고, 인공수정체를 삽입하는 수술인데, 삽입되는 인공수정체 렌즈에 따라 단초점, 다초점 인공수정체 삽입술로 나뉜다.

단초점 인공수정체는 하나의 초첨만 맞추기 때문에 초첨이 맺히지 않는 곳을 보려면 안경을 착용해야 한다. 이에 반해 다초점 인공수정체 모든 거리의 초점을 맞출 수 있기 때문에 안경과 돋보기가 필요없다. 다시말해, 다초점 인공수정체 삽입술은 백내장 수술 한번으로 노안까지 해결할 수 있게 된 것이다.

다초점 인공수정체 삽입술은 근거리 및 원거리를 볼 수 있는 이중초점 뿐만 아니라 최근에는 삼중초점, 사중초점, 연속초점 등 다양한 렌즈의 개발로 노안과 백내장으로 고민하고 있는 환자들에게 선택의 폭을 넓혀 수술 후 만족도를 높여주고 있다

또 다초점 렌즈의 기술이 빠르게 발전하면서 초기에 문제로 지적됐던 달무리 현상 및 빛번짐이 현저히 감소돼 수술 후 이전보다 다른 월등히 개선된 시력을 제공하고 있다.

압구정S&B(에스앤비)안과 송은석 원장은 "개인마다 백내장 진행 정도 및 굴절 이상의 조건이 모두 다르기 때문에 수술 전 다양하고 정밀한 검사가 우선시 되어야 하며, 풍부한 경험이 있는 안과 전문의와 상담을 통해 본인에게 가장 적합한 다초점 렌즈를 선택 후 수술 해야한다"라고 조언했다.

백내장 수술은 수술 후 관리가 중요한 수술이다. 일정 기간 안약을 사용하면서 염증 및 부작용에 대비해야 하며, 음주와 흡연을 중단 하는 등 백내장 수술 후 주의 사항을 잘 숙지해서 눈을 보호 해야한다. 또한, 삽입된 인공 수정체가 안전하게 유지 될 수 있도록 외부 충격에 주의해야 하는데, 수술 한 눈을 심하게 만지거나 누르는 행위 등은 피해야 한다.

[사진 = 압구정S&B안과 제공]

이석희 기자 young1997@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