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사요한' 지성 "♥이보영, 챙겨 보면서 많은 질타와 칭찬…딸도 함께 봐"

  • 0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배우 지성이 아내 이보영의 특별한 응원을 전했다.

5일 오후 서울시 강서구 마곡동 마곡이대서울병원 중강당에서 SBS 금토드라마 '의사요한'(극본 김지운 연출 조수원) 기자간담회가 열려 조수원 PD, 배우 지성, 이세영, 이규형이 참석했다.

이날 지성은 "저희 와이프(이보영)가 챙겨 보면서 많은 질타와 칭찬을 보낸다. 가장 든든한 후원자다. 항상 도와주고 용기도 심어준다. 때로는 촬영에 지쳐서 대본 보면서 한숨 쉬고 있으면 옆에서 격려해준다. 참으로 감사하다"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시청률이 잘 나오면 저보다 더 기뻐하고 살짝 떨어지면 제가 상처를 받을까 걱정도 한다. 저희 딸도 같이 본다. 저한테 '아빠. 나도 아프면 치료해줄 수 있어?'라고 묻더라. 주사는 못 놔줘도 약은 줄 수 있다고 했다. 아빠로서 열심히 일도 하고 있도 딸에게는 의사가 된 것 같아서 뿌듯하다"라고 말하며 웃었다.

지난 19일 첫 방송한 '의사요한'은 의료 현장의 갑론을박을 자아내고 있는 존엄사와 '국내 드라마 최초'로 마취통증의학과 의사들에 대한 이야기를 담는 드라마로, 3회 방영분에서 12.3%(닐슨코리아 전국 가구 기준)를 기록하며 SBS 드라마국의 자존심을 책임졌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이예은 기자 9009055@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