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연예

'믹스나인' 양현석 "음악방송 안본다, 비슷비슷한 아이돌 뿐"

  • 0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양현석 YG 대표프로듀서가 현재 한국 아이돌 시장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JTBC '믹스나인' 제작발표회가 27일 오후 서울 강남구 언주로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YG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 한동철 PD, 유성모 PD, 빅뱅 승리, 자이언티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양현석은 "아이돌 시장에 대해 느끼는 문제는 모두가 같을 것이다. 음악제작자이지만 음악방송을 안 본 것이 오래됐다. 너무 비슷비슷한 아이돌이 많아서 그렇다"며 입을 열었다.

양현석은 "옆에 앉아있는 빅뱅도 음악방송에 출연하고 싶지 않다는 말을 한다. 비슷한 아이돌이 가득하니까 그 속에 끼여 있는 것이 어색하다는 이유였다. 자이언티도 최근 음반이 나왔지만 음악방송에는 출연하지 않았다"며 "똑같은 아이돌 중 성공하는 것은 하나, 둘이다. 그런데 그들이 다들 똑같은 방향으로 연습을 하고 있다는 것이 안타까운 부분이다"고 덧붙였다.

'믹스나인'은 엠넷 '프로듀스 101'의 한동철 PD가 YG엔터테인먼트로 자리를 옮기고 선보이는 첫 예능프로그램이다. YG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가 전국 70여 기획사를 직접 찾아 다니면서 400여명의 연습생 중 9명을 선발하여 K팝과 한류를 대표하는 새로운 아이돌 그룹을 탄생시킬 예정이다.

'믹스나인'은 오는 29일 오후 4시 5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사진 = 송일섭기자 andlyu@mydaily.co.kr]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