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연예

'기황후' 주진모, 하지원에 "날 애타게 한 사람은 네가 처음"

  • 0

[마이데일리 = 고향미 객원기자]주진모가 하지원에게 애정을 적극 표현했다.

6일 밤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기황후'(극본 장영철 정경순 연출 한희 이성준)에서 연철(전국환)을 등에 업은 왕유(주진모)는 타환(지창욱)의 황명에도 당당히 기승냥(하지원)을 자신의 처소로 데려왔다.

왕유는 이어 모진 고문으로 탈진한 기승냥을 지극정성으로 간호했고, 기력을 회복한 기승냥은 왕유를 돕기 위해 활쏘기 연습을 했다.

이에 왕유는 양 손으로 기승냥의 얼굴을 감싸고는 "아직도 몸이 불덩이가 아니냐. 사내들도 견디기 힘든 고문이거늘. 강한 척 하지 않아도 된다. 바보같이 혼자 참지 말란 말이다"고 걱정했다.

이어 기승냥이 "황제를 돕는 일이 전하를 위한 일이라 생각했습니다"라고 털어놓자 "너처럼 말 안 듣는 아이는 처음 본다. 날 이리도 애타게 하는 사람은 네가 처음이었다. 그래서 내게 더욱 특별했는지도 모르겠지만"이라고 기승냥에 대한 애정을 적극 표현했다.

[하지원에게 애정을 적극 표현한 주진모. 사진 = MBC '기황후' 방송화면 캡처]

고향미 기자 catty1@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