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할배' 2탄 여배우 특집, 동유럽 크로아티아行 확정

  • 0

[마이데일리 = 전형진 기자] 케이블채널 tvN 배낭여행 프로젝트 2탄 '여배우 특집'(가제)이 여행지를 정했다.

21일 CJ E&M 관계자에 따르면 '여배우 특집'의 배낭여행 장소는 동유럽의 크로아티아로 확정됐다.

이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특집에서는 배낭여행 프로젝트 1탄인 '꽃보다 할배'때 보여줬던 서유럽의 경치와 달리 동유럽만이 가진 독특하고 아름다운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여배우 특집'에는 배우 윤여정, 김자옥, 김희애, 이미연을 비롯해 짐꾼으로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출연한다. 이들은 11월 초 크로아티아로 떠날 예정이며 방송은 11월 말이다.

[크로아티아로 떠나는 배우 윤여정-김자옥-이미연-김희애(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전형진 기자 hjje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댓글

[ 300자 이내 / 현재: 0자 ]

현재 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