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전략 태블릿 ‘G Pad 8.3’ 공개

[마이데일리 = 김경민기자]LG전자가 전략 태블릿 ‘LG G Pad 8.3’의 주요 사양과 디자인을 1일 공개했다.

LG전자의 첫 태블릿인 G Pad 8.3은 오는 6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3’에서 공개된다. 출시는 올 4분기로 예정돼 있다.

우선 눈길을 끄는 것은 디자인이다. LG전자는 20대부터 60대까지의 태블릿 사용자 혹은 잠재고객들의 손바닥 너비를 고려해 한 손으로도 잡을 수 있게 ‘LG G Pad 8.3’의 가로 너비를 126.5mm로 설계했다. 무게는 신문 한 부 수준인 338g이다.

LG전자는 베젤 두께를 최소화해 한 손에 잡히는 그립감은 유지하면서, 동일한 너비의 제품들과 비교해 화면을 넓게 만들었다.

화면은 G시리즈 스마트폰인 ‘G Pro’, ‘LG G2’에 탑재해 찬사를 받은 풀HD IPS 디스플레이를 채택했다. 풀HD IPS 디스플레이는 밝기, 저전력, 야외 시인성, 색정확성 등이 뛰어나 동영상 감상, 게임, 전자책 읽기, 웹 서핑 등에 적합한 디스플레이다. 해상도는 1920*1200, 인치당 픽셀 수는 273ppi다.

이와 함께 Q페어, 노크온, 태스크 슬라이더 등의 UX를 적용했다.

LG전자 MC사업본부장 박종석 부사장은 “전략 태블릿이 가세하면서 G시리즈의 글로벌 시장 공략은 더욱 탄력을 받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LG G Pad 8.3 사진 = LG전자]

김경민 기자 fender@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